•  


“優勝? 틀림없이 可能하다” 우즈답다, 그래서 무섭다
읽기모드 共有하기
東亞日報 | 스포츠

“優勝? 틀림없이 可能하다” 우즈답다, 그래서 무섭다

入力 2022-05-19 03:00 업데이트 2022-05-19 04:41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强烈한 ‘PGA챔피언십 出師表’
“重要한 것은 몸보다 마음가짐, 지난달 마스터스 때보다 强해”
“디펜딩 챔프 없다는 건 失望”… LIV골프 出戰 美컬슨 批判도
오늘 매킬로이-스피스와 出發… 셰플러 等 世界 1~3位 같은 條
‘골프 皇帝’ 타이거 우즈가 19日 美國 오클라호마주 털사의 서던힐스 컨트리클럽에서 開幕하는 美國프로골프(PGA)투어 시즌 두 番째 메이저 大會인 PGA 챔피언십에 나선다. 지난달 마스터스 以後 이番 시즌 두 番째 公式 舞臺로 우즈는 “마스터스 때보다는 몸이 좋다. 하지만 如前히 아플 것이고 걷는 것은 挑戰이다”라고 말했다. 寫眞은 17日 演習라운드 11番 홀에서 칩샷을 하고 있는 우즈. 털사=AP 뉴시스
‘골프 皇帝’ 타이거 우즈(47·美國)가 美國프로골프(PGA)투어 시즌 두 番째 메이저大會인 PGA챔피언십 出戰을 앞두고 自信感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交通事故로 크게 다친 다리에 對해선 “漸漸 剛해지고 있다”고 했고, 이番 大會 優勝 可能性을 묻는 質問엔 “틀림없이(definitely)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우즈는 19日 美國 오클라호마주 털사의 서던힐스 컨트리클럽(파70)에서 開幕하는 PGA 챔피언십에 나서 이 大會 5番째 優勝에 挑戰한다. 지난해 2月 交通事故로 오른쪽 정강이뼈를 크게 다쳤던 우즈가 負傷 復歸 後 出戰하는 두 番째 公式 大會다. 지난달 우즈는 시즌 첫 메이저大會인 마스터스를 통해 復歸戰을 치렀는데 47位를 했다. PGA 챔피언십 1, 2라운드에서 로리 매킬로이(33·北아일랜드), 조던 스피스(29·美國)와 같은 組에 包含된 우즈는 19日 午後 10時 11分 10番홀에서 競技를 始作한다.

우즈는 大會 開幕 하루 前인 18日 記者會見에서 “마스터스가 끝난 다음 날 하루만 쉬고 繼續 練習했다. 體力이 完全히 올라오진 않았지만 몸은 마스터스 때보다 좋다. 이겨낼 수 있다”며 自信感을 보였다. 또 “重要한 건 몸 狀態보다 마음가짐”이라며 “무릎 負傷에도 (2008年 US오픈에서) 優勝한 적이 있다”고 말했다.

메이저大會 通算 15勝을 記錄 中인 우즈는 그동안 PGA 챔피언십에서만 4次例(1999, 2000, 2006, 2007年) 優勝했다. 5番 頂上에 오른 마스터스 다음으로 優勝을 많이 한 大會다. 特히 우즈의 마지막 PGA 챔피언십 優勝이었던 2007年 大會는 올해와 같은 서던힐스에서 열렸다. 서던힐스는 마스터스 大會 場所인 오거스타내셔널 골프클럽처럼 걷기에 힘든 코스는 아니다. 1, 10番 티잉 區域의 가파른 傾斜를 除外하면 大體로 平坦하다. 美國 言論들이 이番 大會에서 우즈가 더 나은 競技力을 보일 것으로 豫想하는 것도 이 때문이다.

매킬로이는 PGA 챔피언십 세 番째이자 8年 만의 메이저大會 타이틀에 挑戰한다. 매킬로이는 2012年과 2014年 PGA 챔피언십에서 優勝했고 2014年 브리티시오픈이 메이저大會 마지막 優勝이다. 지난달 마스터스에서 準優勝에 그치며 메이저大會 頂上 復歸에 失敗했다. 스피스는 이番 大會에서 ‘커리어 그랜드슬램’에 挑戰한다. 스피스는 4大 메이저大會 中 PGA 챔피언십萬 優勝 經驗이 없다. 世界 랭킹 1, 2, 3位인 스코티 셰플러(26·美國), 욘 람(28·스페인), 콜린 모리카와(25·미국)가 같은 組에 묶인 것도 觀戰 포인트다. 韓國 選手는 16日 끝난 PGA투어 AT&T 바이런 넬슨에서 2連霸를 達成한 이경훈(31)과 2009年 PGA 챔피언십 優勝者 양용은(50), 김시우(27) 김비오(32) 김주형(20)이 出戰한다. 韓國 選手 中 世界 랭킹이 가장 높은 임성재(24)는 新種 코로나바이러스 感染症으로 不參한다.

우즈는 이番 大會에 나오지 않는 ‘디펜딩 챔피언’ 필 美컬슨(52·미국)을 에둘러 批判하기도 했다. 우즈는 “(PGA)투어의 遺産과 메이저大會를 믿는다. 디펜딩 챔피언이 없는 것은 恒常 失望스럽다”고 했다. 사우디아라비아 政府 支援을 받아 다음 달부터 始作하는 LIV 골프 인비테이셔널 시리즈 出戰 意思를 밝혔던 美컬슨은 PGA투어를 두고 “貪慾을 부리는 集團”이라고 했다가 투어 參加 選手들로부터 거센 批判을 받았었다.


김동욱 記者 creating@donga.com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