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個月 訓鍊 마친 고진영, 시즌 첫 大會 出擊 完了
읽기모드 共有하기
뉴시스 | 스포츠

3個月 訓鍊 마친 고진영, 시즌 첫 大會 出擊 完了

入力 2022-03-02 18:13 업데이트 2022-03-02 18:13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女子 골프 世界랭킹 1位 고진영(27)이 시즌 첫 競技에 나서기 前 出師表를 傳했다.

고진영은 오는 3日부터 7日까지 싱가포르 센토사 골프클럽 뉴 誕縱 코스(파72)에서 열리는 美國女子프로골프(LPGA) 투어 HSBC 위민스 월드 챔피언십에 出戰한다.

이 大會는 지난 2008年 첫 大會를 始作해 올해로 14回째(2020年 코로나19로 取消)를 맞이한다. 66名이 出戰해 컷 脫落 없이 對決을 펼친다.

韓國 選手는 總 13名이 參加할 豫定이다. 世界랭킹 1位 고진영을 비롯해, 랭킹 5位 김세영(29), 랭킹 6位 박인비(34), 朴城炫(29), 유소연(32), 이정은6(26) 等 世界的인 選手들이 挑戰狀을 던졌다.

디펜딩 챔피언 김효주(27)는 大會 2連霸에 挑戰한다.

고진영은 지난해 11月 CME그룹 투어 챔피언십 優勝 以後 約 3個月 만에 公式 大會에 나선다.

고진영은 “지난해 시즌이 끝난지 3個月이 됐다는 게 믿기지 않지만, 벌써 시즌은 始作됐다. 이番 週부터 기나긴 旅程이 始作될텐데, 3個月 동안 많은 準備를 했다고 생각한다. 아직 不足한 點이 많지만 이番 시즌을 통해서 더 나은 내가 되도록, 그리고 더 많은 部分을 채워갈 수 있는 시즌이 되면 좋겠다”고 覺悟를 다졌다.

고진영은 코스에 對해 “昨年에도 이 大會에 出戰했다. 昨年보다 조금 더 길어진 것 같다. 反面에 昨年보다 시원한 느낌이라 昨年만큼 힘들 것 같지는 않다”고 說明했다.

2019年 優勝者 박성현은 3年 만에 또다시 優勝을 노린다.

박성현은 “昨年에 시즌을 일찍 끝내서 宏壯히 訓鍊 期間이 길었다. 그 사이에 休息도 가졌고, 準備는 잘 했다고 생각한다. 바로 成跡을 낸다고 마음먹기보다 競技 感覺을 빨리 끌어올리는 데 注力하고 싶다. 이番 競技도 그런 생각을 가지고 繼續 해 갈 생각이다”고 所感을 밝혔다.

박성현은 訓鍊 中 重點을 둔 部分에 對해 “昨年과 再昨年에 안 된 것들이 너무나도 많아서 不足한 點이 많다고 느꼈다. 어느 하나 꼽기보다 全體的으로 補完했다고 생각한다. 좋아진 部分들이 많기 때문에 올 시즌은 期待가 된다”고 自信感을 보였다.

김세영 亦是 시즌 첫 競技를 위한 모든 準備를 마쳤다.

김세영은 “오프 시즌을 마치고 오랜만에 첫 大會에 나오게 돼 설렌다. 날씨가 조금 덥긴 하지만 골프를 치기에는 너무 좋은 環境인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김세영은 “웨이트를 많이 했다. 그리고 韓國에 있는 동안 골프場에 다니면서 距離感을 練習했다. 또한 클럽을 올해 바꿨는데, 클럽 感을 익히기 위해 集中的으로 했다”고 强調했다.

[서울=뉴시스]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