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一等席 안 타” 한동훈 美 FBI 出張 航空席 級 낮추라 指示
읽기모드 共有하기
뉴스1 | 社會

“一等席 안 타” 한동훈 美 FBI 出張 航空席 級 낮추라 指示

入力 2022-06-25 15:52 업데이트 2022-06-26 19:22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한동훈 法務部 長官이 24日 午前 京畿道 政府果川廳舍 內 法務部 廳舍로 出勤하고 있다. 2022.6.24/뉴스1 ⓒ News1
한동훈 法務部 長官이 오는 28日 美國 聯邦搜査局(FBI) 訪問을 推進하면서 퍼스트 클래스(一等席)가 아닌 비즈니스로 航空便을 豫約하라고 指示했던 것으로 把握됐다.

25日 法曹界에 따르면, 한 長官은 主禮幹部會議에서 지난 22日 推進 中인 美國 訪問 日程을 마치고 歸國하는 航空便을 비즈니스로 豫約하라고 指示했다.

公務員 旅費 規定 等에 따라 한 長官은 一等席 航空便을 利用할 수 있으나, 한 長官은 經濟 狀況이 어려우니 費用 節減을 하라는 次元에서 該當 指示를 내린 것으로 確認됐다.

美國行 航空便은 애初 一等席 座席이 없어 歸國 航空便萬 비즈니스로 豫約하도록 한 것으로 傳해졌다.

韓 長官은 이番 日程을 통해 美國 FBI에 直接 訪問하고 人事 檢證 시스템을 確認할 計劃이다. 새政府는 새로 出帆한 法務部 人事情報管理團이 美國 FBI와 類似하다고 强調해왔다.

다만 오는 28日 美國 訪問이 確定되지는 않은 狀態다.

또 한 長官은 最近 代辯人室에 法務部 홈페이지(누리집) 메인 畵面에 同情을 揭示하지 말도록 했다. 이에 홈페이지 메인 畵面에 한 長官 同情 代身 法務部가 運營하는 制度와 法案 紹介 等 內容으로 바뀌었다.

韓 長官은 이미 以前에도 法務部 職員들에게 報告書·文書 等에서 長官을 包含한 幹部를 呼稱할 때 ‘님’字를 붙이지 말라고 指示해 破格的이라는 評價를 받기도 했다.

(서울=뉴스1)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社會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