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는 척하지 않는다’ 10歲 아들 暴行한 嫌疑 50代, 執行猶豫
읽기모드 共有하기
뉴시스 | 社會

‘아는 척하지 않는다’ 10歲 아들 暴行한 嫌疑 50代, 執行猶豫

入力 2022-05-22 09:09 업데이트 2022-05-22 09:09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아는 척을 하지 않는다는 理由로 辱說하며 暴行한 嫌疑로 裁判에 넘겨진 50代에게 懲役刑의 執行猶豫가 宣告됐다.

대구지법 第11刑事單獨(判事 황형주)은 아동복지법違反(兒童虐待) 等 嫌疑로 起訴된 A(56)氏에게 懲役 8個月에 執行猶豫 2年을 宣告하고 兒童虐待 再犯豫防講義 40時間 受講, 兒童關聯機關 就業制限 2年을 各 命令했다고 22日 밝혔다.

A氏는 지난 1月30日 午後 9時30分께 自身의 住居地에서 辱說하며 아들 B(10)君의 얼굴과 머리를 收賄 때린 다음 넘어진 B軍의 목을 졸라 暴行한 嫌疑로 裁判에 넘겨졌다.

歸家하는 自身을 아는 척을 하지 않는다는 理由로 이 같은 犯行을 저지른 것으로 調査됐다.

自身을 말리는 아내 C(50·女)氏를 寢臺에 넘어뜨린 A氏는 아내의 목을 누른 狀態에서 다른 손으로 그곳에 있던 燒酒甁을 던져 깨뜨린 後 깨진 琉璃조각을 목에 겨누고 “같이 죽자”고 말하며 脅迫한 嫌疑도 함께 받았다.

裁判部는 “障礙가 있는 配偶者를 相對로 危險한 物件인 燒酒甁을 깨뜨려 脅迫했던바 嚴히 處罰함이 마땅하다”며 “다만 잘못을 모두 認定하고 反省하는 點, 被害者들이 處罰을 願하지 않는 意思를 表示하고 있는 點 等을 綜合했다”며 量刑의 理由를 說明했다.

[大邱=뉴시스]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社會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