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地域大學의 危機, 그래도 希望은 있다[기고]
읽기모드 共有하기
東亞日報 | 社會

地域大學의 危機, 그래도 希望은 있다[기고]

송양호 全北大 法學專門大學院 敎授·法學博士
入力 2022-05-19 03:00 업데이트 2022-05-19 03:00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송양호 全北大 法學專門大學院 敎授·法學博士
地域均衡開發은 時代의 疏明이 됐다. 召命 實現의 中心에는 國家據點國立大學이 있다. ‘벚꽃 피는 順序대로 門을 닫는다’라는 말이 現實化한 狀況에서 國家據點大學의 發展은 當爲다. 地域大學들은 언제 門을 닫아도 異常하지 않을 程度로 危機가 深刻하다.

地域大學이 生存하기 위해서는 强力한 自救策이 必要하다. 전북대는 IT 關聯 2個 學科 統廢合을 통해 最近 ‘소프트웨어 中心大學’ 事業을 誘致했다. 군산대는 單科大學 統廢合 後 大型 學部制를 試圖하고 있다. 參照할 만한 構造改革의 例다.

地域産業에 人材를 供給하는 시스템도 탄탄해야 한다. 전북대는 2012年부터 新入生 4學期制와 水準別 分班授業 等을 통해 學生 基礎學力 向上과 敎養敎育의 革新, 專攻敎育의 多邊化 等을 遂行하면서 學生 競爭力 向上에 功을 들이고 있다. 技術社會 變化 對應을 爲한 융·複合 專攻 開設과 內實 있는 敎育 콘텐츠 開發이 必要하다. 敎養課程 亦是 革新을 通해 코딩 能力 및 人工知能 關聯 融合 敎養 敎科目을 開發해야 한다. 융·複合 大學院의 活性化도 重要하다. 地域에서 싱크탱크 役割을 하고 있는 國家據點國立大學은 大學 間 共有體系 플랫폼이 되어야 한다. 國家據點國立大學을 中心으로 地域을 넘어 廣域, 超廣域 大學과도 協力할 수 있어야 한다. 地域 안에서 特性化를 이루기 위해서는 國立大와 國立大, 國立大와 私立大 間의 協力과 統合도 要求된다.

財政은 地域大學의 生存 條件이다. 政府 次元의 全幅的인 支援이 切實하다. OECD 主要 會員國은 高等敎育비의 公共負擔 比重이 GDP 對比 1.2∼1.8% 水準이지만 우리나라는 0.6%에 그치고 있다. 學生 1人當 敎育費 亦是 OECD 平均의 68% 水準이다. 初等學生 1人當 敎育費와 大學生 1人當 敎育費가 비슷한 水準이니 慨歎할 일이다. 美國의 스탠퍼드대와 실리콘밸리, 獨逸의 드레스덴代와 드레스덴 等 政府의 全幅的인 支援이 大學과 地域의 相生 發展을 가져온 事例를 본받아야 한다.

‘地方時代’를 國政 運營의 核心으로 設定한 尹錫悅 政府에 거는 期待가 크다. 尹錫悅 政府는 地域의 國家據點大學 敎育費 投資를 上位 國立大 水準으로 높이겠다는 것과 함께 R&D 및 革新 集中 支援, 地方大學 GBK(글로컬 브레인 코리아) 事業, 地域의 據點大學 半導體學科 新設 等을 公約한 바 있다. 地域大學에 危機의 時間이 왔지만, 政府政策이 實現되면 機會의 時間이 될 것이다.

國家據點國立大學은 革新을 통해 時代가 附與한 召命을 完遂해야 한다. 地域大學과 地域은 大學 스스로의 革新과 尹錫悅 政府의 大學 支援策을 바탕으로 希望을 이야기해야 한다.


송양호 全北大 法學專門大學院 敎授·法學博士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社會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