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5·18 當時 첫 集團發砲, 現場 指揮로 始作”
읽기모드 共有하기
東亞日報 | 社會

“5·18 當時 첫 集團發砲, 現場 指揮로 始作”

入力 2022-05-13 03:00 업데이트 2022-05-13 03:00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調査委 “旅團長 拳銃發射 뒤 射擊”
北韓軍 指目된 ‘金君’ 身元도 公開
光州 5·18民主化運動 當時 광주역에서 이뤄진 戒嚴軍의 첫 集團發砲가 偶發的으로 이뤄진 게 아니라 3空輸旅團長의 現場 指揮 및 發捕에 따라 始作됐다는 證言이 나왔다. 一部 人士가 光州에 浸透한 北韓軍이라고 指目한 이른바 ‘金 君’의 停滯도 確認됐다.

5·18民主化運動 眞相糾明調査委員會는 12日 서울 中區 서울事務所에서 對國民 報告會를 열고 戒嚴軍의 첫 集團發砲가 이뤄졌던 光州驛 狀況 調査 結果 等을 發表했다.

調査위에 따르면 1980年 5月 20日 午後 11時頃 光州驛 隣近에 駐屯하던 戒嚴軍 3空輸部隊 최세창 旅團長이 上部와 無線通信을 주고받은 뒤 拳銃을 꺼내 虛空에 3發을 發射한 事實이 當時 3空輸部隊員들의 證言에 依해 確認됐다. 發射 直後 部隊員들은 市民들을 向해 一齊히 射擊을 始作해 市民 4名이 숨지고 16名이 負傷을 입었다. 허연식 眞相調査委 調査2課長은 “指揮官의 拳銃 發砲 以後 集團發砲가 이뤄진 것은 新軍部의 自衛權 發動 主張이 거짓이라는 것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했다. 그러나 최세창 當時 旅團長은 調査 結果에 對해 “事實이 아니다”는 立場을 固守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調査위는 1980年 5月 21日 午後 1時 全南道廳 앞 금남로 發砲가 △11空輸部隊 一齊射擊 △7·11空輸部隊 狙擊手 射擊 △退却을 위한 照準射擊 等 3次例에 걸쳐 이뤄진 點도 確認했다.

調査위는 保守論客 지만원 氏 等이 光州에 浸透한 北韓軍이라고 指目한 이른바 ‘金 君’은 首都圈에서 自營業을 하는 차복환 氏로 確認됐다고 밝혔다. 茶 氏는 이날 報告會에 直接 參席해 “知 氏가 잘못을 認定하고 謝過하지 않을 境遇 法的 對應을 할 것”이라고 했다.

光州=이형주 記者 peneye09@donga.com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社會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