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林恩貞, 檢査適格審査서 ‘深層審査’ 對象 올라
읽기모드 共有하기
東亞日報 | 社會

林恩貞, 檢査適格審査서 ‘深層審査’ 對象 올라

入力 2022-05-12 03:00 업데이트 2022-05-12 03:00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法務部 “勤務評定 持續的 下位評價”
大檢 感謝… 2015年에도 對象 分類
林恩貞 法務部 監察擔當官(寫眞)이 定期 適格審査에서 ‘深層適格審査’ 對象으로 分類돼 大檢察廳이 監査를 進行 中인 것으로 11日 알려졌다.

法曹界에 따르면 法務部 檢察局은 지난달 임 擔當官을 深層適格審査 對象으로 選定해 大檢 監察部에 監査를 依賴했다. 檢察廳法上 檢事는 任用 後 7年마다 檢査適格審査를 받아야 하는데 法務部는 勤務評定에서 下位 評價를 받은 檢事들을 深層適格審査 對象으로 分類해왔다.

法務部는 임 擔當官의 最近 7年間 勤務評定 等을 分析한 結果 持續的으로 下位 評價를 받은 點 等을 考慮해 集中 檢討가 必要하다고 判斷한 것으로 알려졌다. 임 擔當官은 平素 自身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政治的 立場을 積極 開陳하고, 한명숙 前 國務總理 搜査팀의 謀害 僞證 疑惑 事件에 對한 監察 狀況을 流出한 嫌疑로 搜査를 받는 等 持續的으로 論難을 일으켰다.

審査위가 在籍 委員 3分의 2 以上의 議決로 不適格 檢事의 退職을 建議하면 法務部 長官은 大統領에게 該當 檢査에 對한 退職 命令을 提請할 수 있다. 임 擔當官은 7年 前인 2015年에도 深層適格審査 對象으로 分類됐지만 當時 審査위는 職務 遂行 能力에 큰 問題가 없다고 判斷해 退職을 建議하진 않았다. 임 擔當官은 이날 SNS를 통해 “尹錫悅 政府도 잘 견딜 覺悟”라는 立場을 밝혔다.

유원모 記者 onemore@donga.com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社會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