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曺國 “‘촛불病院’ 提案, 感謝하지만 撤回를…캄캄한 터널 걸어가겠다”
읽기모드 共有하기
뉴스1 | 社會

曺國 “‘촛불病院’ 提案, 感謝하지만 撤回를…캄캄한 터널 걸어가겠다”

入力 2022-01-21 11:59 업데이트 2022-01-21 12:01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2019年 8月 29日 當時 曺國 法務部 長官 候補者가 서울 종로구에 마련된 聽聞會 準備 事務室로 出勤하며 雨傘을 접고 있다. ⓒ News1
曺國 前 法務部 長官은 21日, 支持者들에게 ‘촛불綜合病院’ 設立 提案을 거둬 줄 것을 請했다.

조 前 長官은 SNS를 통해 “제 딸(조민)이 (경상대) 專攻醫 選拔에서 탈락했다”며 “딸의 成跡과 無關하게 病院側에는 큰 ‘負擔’이 되었던 模樣이다”고 病院側 苦衷을 理解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 消息에 檢察改革을 支持하는 분들이 ‘촛불綜合病院’을 짓자는 글을 올렸고 이에 몇몇 言論이 ‘曺國 病院’ 云云하며 嘲弄하는 報道를 했다”고 不便한 마음을 드러냈다.

조 前 長官은 “提案을 하신 분들의 마음에 感謝드린다”고 人事한 뒤 “이 提案은 撤回해주시면 좋겠다”고 要請했다.

그러면서 “저희 家族은 法廷과 學校에서 여러 가지 訟事(訟事)를 謙虛한 마음과 낮은 姿勢로 치르고 있다”며 “차분히 事實과 法理를 다투면서 캄캄한 터널 속을 걸어가고자 한다”라는 말로 그동안 밝혀왔던 ‘또박또박 지치지 않고 먼길을 걸어가겠다’라는 뜻을 다시한番 드러냈다.

조민氏는 지난달 名紙病院 應急醫學科 專攻醫 募集(2名 募集에 2名 支援), 지난 13日 마감된 경상국립대病院 應急醫學科 專攻醫 募集(2名 募集에 1名 支援)에 志願했으나 모두 탈락했다.

該當 病院側은 ’競爭率과 關係없이 病院 事情에 따라 專攻醫를 뽑을 수도, 안 뽑을 수도 있다‘라는 線에서 조민氏를 탈락시킨 理由를 說明했다.

以後 조 前 長官 支持者들은 “우리가 펀드를 造成해 病院 하나 차려주고 病院 株主가 되자”며 “病院 이름으로는 ’촛불綜合病院‘은 어떠냐”고 提案, 相當한 反應을 이끌어냈다.

조 前 長官은 이러한 움직임이 大選 局面에서 자칫 陣營 對決로 이어질 것을 憂慮, 뜻을 거둬달라고 請한 것으로 보인다.

(서울=뉴스1)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社會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