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靑少年, 백신 안맞으면 來年 2月부터 學院 못간다
읽기모드 共有하기
東亞日報 | 社會

靑少年, 백신 안맞으면 來年 2月부터 學院 못간다

入力 2021-12-03 15:03 업데이트 2021-12-03 22:44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코로나19 新規 確診者가 4944名 發生한 3日 서울 松坡區保健所에 市民들이 檢査 待機를 하고 있다. 危重症 患者는 736名으로 歷代 最多値를 記錄했다. 2021.12.3/뉴스1 ⓒ News1
段階的 日常 回復(위드 코로나) 始作 한 달 만에 政府가 事實上 위드 코로나를 暫定 中斷하기로 했다. 앞으론 한番에 모일 수 있는 私的모임 最大 人員 規模가 6~8名으로 줄어들고 ‘防疫패스’가 더욱 擴大된다. 現場 醫療對應 餘力이 繼續 減少하고 있고 新種 코로나바이러스 感染症(코로나19) ‘오미크론 變異’ 等 새로운 危險 要因을 考慮할 때 防疫을 强化하지 않고서는 現 狀況을 안정시키기 어렵다고 判斷한 것이다.

中央災難安全對策本部(中對本)는 3日 이같은 內容을 담은 ‘特別防疫對策 追加措置’를 發表했다. 中對本에 따르면 6日부터 首都圈은 最大 6名, 非首都圈은 8名까지만 私的 모임이 可能하다. 이 人員 안에 未接種者는 1名만 包含시킬 수 있다.

그동안 防疫패스 適用을 받지 않던 食堂과 카페도 防疫패스 適用 對象이 됐다. 이제는 백신接種確認書나 遺傳子增幅(PCR) 檢査 結果 陰性 結果가 있어야 食堂 카페를 利用할 수 있다는 뜻이다.

이와 함께 學院, 讀書室, 스터디카페, PC房 等 11種 施設이 새로 防疫패스 適用을 받게 된다. 只今까지 防疫패스는 노래演習場과 沐浴湯, 室內體育施設 等 5種 施設에만 制限的으로 適用되어 왔다. 다만 結婚式場, 葬禮式場, 마트, 百貨店, 이美容室, 宗敎施設 等은 防疫패스 適用을 받지 않는다. 政府는 現場 混亂을 막기 위해 6日부터 防疫패스 適用을 擴大하되 12日까지 1週日 동안 啓導期間을 두기로 했다.

政府는 또 靑少年에게도 來年 2月 1日부터 防疫패스를 適用한다. 그동안 18歲 以下 靑少年 및 어린이는 防疫패스의 例外 對象이었다. 權德喆 保健福祉部 長官은 이날 “靑少年의 感染 擴散을 遮斷하고 對面 授業 等 學校를 正常的으로 運營하기 위하여 防疫패스의 擴大와 豫防接種率 提高가 必要한 時點”이라고 說明했다.

다만, 靑少年들이 豫防接種을 받을 수 있는 時間을 附與하기 위하여 適用 始作 時期는 8週 後인 來年 2月 1日부터 防疫패스 適用을 施行한다. 1日 基準 12~17歲 靑少年 백신 接種 完了率은 24.9%로, 18歲 以上 成人의 백신 接種 完了率(3日 0時 基準 91.6%)에 비해 크게 낮다.

當初 檢討하던 食堂 카페 等의 營業時間 制限은 民生經濟에 미칠 影響을 考慮해 이番 措置에 包含되지 않았다. 中對本은 “向後 防疫 狀況이 惡化된다면 追加 檢討할 것”이라고 說明했다.

金富謙 國務總理는 이날 中對本 會議에서 “우리 國民들께서는 只今까지 오는 동안 여러 次例 危機를 連帶와 協力의 精神을 發揮해서 잘 넘겨오셨다”며 “이제 그 힘을 12月 危機를 克服하는 데 쏟아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金 總理는 이어 “政府는 段階的 日常回復 期間에 생긴 빈틈을 앞으로 4週間 防疫의 둑을 탄탄히 補强하는 데 集中하겠다”고 强調했다.

김소영 記者 ksy@donga.com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社會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