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盧 追悼式서 어깨춤 춘 金正淑 女史 ‘눈길’(映像)
읽기모드 共有하기
東亞닷컴 | 政治

盧 追悼式서 어깨춤 춘 金正淑 女史 ‘눈길’(映像)

入力 2022-05-23 17:22 업데이트 2022-05-23 17:59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어깨와 손을 흔드는 金正淑 女史. TV中繼 畵面
文在寅 前 大統領의 夫人 金正淑 女史가 23日 故(故) 盧武鉉 前 大統領 13周忌 追悼式에서 어깨춤을 추는 場面이 捕捉됐다. 文 前 大統領은 이날 追悼式에 參席한 所懷를 밝히며 “아내는 연신 눈물을 훔쳤다”고 했다.

金 女史는 이날 金海 烽下마을에서 進行된 盧 前 大統領 追悼式 追慕 公演에서 歌手 江山에 氏가 ‘거꾸로 江을 거슬러 오르는 저 힘찬 鰱魚들처럼’을 부르자 자리에 앉은 채로 어깨와 손 等을 흔들었다.

빠른 템포의 노래 雰圍氣에 유시민 前 盧武鉉財團 理事長도 고개를 흔들고 발을 까딱이며 拍子를 맞췄다. 盧 前 大統領의 夫人 권양숙 女史와 정세균 前 國務總理, 한덕수 國務總理 等은 가볍게 拍手를 치며 呼應했다.

文 前 大統領은 이날 5年 만에 盧 前 大統領의 追悼式에 參席했다. 그는 追悼式이 끝난 後 페이스북에 “노무현 大統領님 13周忌 追悼式에 參席했다. 約束을 지켰다. 感懷가 깊다. 아내는 연신 눈물을 훔쳤다. 그리운 歲月이었다”고 올렸다.

눈물 훔치는 金正淑 女史. 뉴시스
조혜선 東亞닷컴 記者 hs87cho@donga.com

오늘의 推薦映像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政治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