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洪準杓 “公薦 꼬투리로 尹核觀이 날 舊態로 몰아”… 선대본 合流 拒否
읽기모드 共有하기
東亞日報 | 政治

洪準杓 “公薦 꼬투리로 尹核觀이 날 舊態로 몰아”… 선대본 合流 拒否

入力 2022-01-22 03:00 업데이트 2022-01-22 03:00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洪準杓 戰略公薦 要求 葛藤에 원팀 흔들
尹錫悅 側 “洪準杓, 더以上 끌어안을 수 없어” 부글부글
國民의힘 尹錫悅 大選 候補와 홍준표 議員(寫眞)의 19日 晩餐 會同을 둘러싼 餘震이 繼續되고 있다. 國會議員 再·補闕選擧 地域區에 홍 議員이 戰略公薦을 提案한 事實이 公開되면서 ‘원팀’을 만들려던 두 사람의 會同이 되레 葛藤의 불씨가 된 模樣새다.

홍 議員은 21日 페이스북에 글 4個를 연달아 올려 “모처럼 좋은 雰圍氣에서 合意된 中央選對委 選擧 캠프 參與 合意가 一方的으로 破棄된 點에 심심한 遺憾을 표한다”며 選擧對策本部 合流를 事實上 拒否했다. 그는 “問題의 本質은 國政運營 能力 補完 要請과 妻家집 非理 嚴斷 要求에 對한 不快感에 있었다고 해야 할 것”이라며 “그것은 非難할 수 없으니 公薦 推薦을 꼬투리 삼아 尹核關(尹 候補 側 核心 關係者)을 앞세워 나를 舊態 政治人으로 모는 것은 참으로 가증스럽다”고 尹 候補에 對한 不快感을 드러냈다.

앞서 홍 議員이 晩餐 자리에서 尹 候補에게 崔在亨 前 監査院長, 李晋勳 前 大邱 수성구청長 等의 戰略公薦을 要求한 事實이 알려지면서 ‘密室 公薦’ 要求라는 批判이 나왔다.

尹 候補는 홍 議員에 對한 直接的인 言及은 避하고 있다. 다만 周邊에서는 “洪 議員을 더는 끌어안을 수 없을 것 같다”며 부글부글 끓는 雰圍氣다. 尹 候補 側 關係者는 이날 東亞日報와의 通話에서 “洪 議員이 戰略公薦을 提案한 事實은 쏙 빼놓고 페이스북에 2가지만 擧論하며 言論플레이를 했다”면서 “원팀 基調를 보여줄 必要가 있지만 舊態 政治人을 끌어안는 것은 尹 候補에게 마이너스가 될 수 있다”고 했다.


장관석 記者 jks@donga.com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政治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