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李在明 “出身 備薦해 周邊 더러워…제 탓 말고 大統領 만들어달라”
읽기모드 共有하기
東亞닷컴 | 政治

李在明 “出身 備薦해 周邊 더러워…제 탓 말고 大統領 만들어달라”

入力 2021-12-04 15:43 업데이트 2021-12-04 16:24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李在明 더불어民主黨 大選 候補가 4日 全北 群山市 公設市場을 訪問해 市民들과 記念撮影을 하고 있다. 寫眞 뉴시스
더불어民主黨 李在明 大選 候補가 “저보고 大統領 되라 하지 말고 만들어달라”며 支持를 呼訴했다.

李 候補는 4日 全北 군산시 群山公設市場에서 支持者들을 向해 “제가 저를 만들 수 없다. 大統領이 되라는 德談은 고마운데, 大統領을 만들기 爲해 行動해달라”고 말했다.

이날 李 候補는 “노무현 大統領이 民主主義 最後의 보루는 깨어있는 市民들의 組織된 힘이라고 말했다“며 “1萬 名이 있어도 組織된 세 名을 이기기 어렵다. 다 各個擊破 當할 수 있다”고 支持를 呼訴했다.

이어 그는 조카의 스토킹 殺人事件 辯護 論難, 兄嫂 辱說, 親兄 精神病院 强制入院 疑惑 等 自身을 둘러싼 家族 論難에 對해 “하도 家族 가지고 말이 많으니까 家族이야기를 한 番 하겠다”며 이야기를 꺼냈다.

李 候補는 “어머니, 아버지는 火田民 出身이 城南에 와서 아버지는 市場 化粧室 淸掃部, 어머니는 化粧室 지키며 代辯 20원, 小便 10원에 休紙를 팔고 살았다”며 “큰 兄님은 建設勞動하시다 墜落事故를 當해 왼쪽 다리를 잘랐고 이番에 오른쪽 발목까지 잘랐다고 며칠 前에 連絡 왔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아시는 바대로 精神疾患으로 苦生하던 兄님은 돌아가셨고 女同生은 야쿠르트 配達을 하고 미싱師를 하다 化粧室에서 죽었다”며 “제 집안이 이렇다. 누가 집안이 엉망이라고 흉보던데 正말 熱心히 살았다”고 말했다.

李 候補는 兄님인 고(故) 李在善 氏 와의 葛藤에 對해 “公職者로서 할 수 있는 最大値를 했고 不淨腐敗하면 죽는다고 생각했다”며 “家族이 市廳 近處에 얼씬도 못 하게 했는데 그中 한 분이 公務員에게 直接 指示하고 要求해서 遮斷했더니 그 사달이 벌어졌다”고 說明했다.

그러면서 그는 “第 出身이 卑賤하다. 卑賤한 집안이라 周邊을 뒤지면 더러운 게 많이 나온다”며 “태어난 걸 어떡하겠나. 第 出身이 卑賤한 건 제 잘못이 아니니까 저를 탓하지 말아달라. 저는 그 속에서도 最善을 다했다”고 呼訴했다.

아울러 “權力은 모든 國民이 맡긴 모두의 것이기 때문에 決코 不公正하면 안 된다. 未來에 어떤 일을 할지 아무도 알 수 없지만 豫測할 端緖는 바로 過去에 살아온 行跡”이라며 “來年 3月 9日은 大韓民國의 運命이 決定되는 날이다. 未來를 더 낫게 만들 사람을 選擇해야 한다”고 말했다.

두가온 東亞닷컴 記者 gggah@donga.com
오늘의 推薦映像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政治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