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입 연 李俊錫 “弘報費 해먹는다는 等 侮辱…尹 候補된뒤 黨務 한적 없어”
읽기모드 共有하기
東亞日報 | 政治

입 연 李俊錫 “弘報費 해먹는다는 等 侮辱…尹 候補된뒤 黨務 한적 없어”

入力 2021-12-02 16:45 업데이트 2021-12-02 17:53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2日 午後 黨務를 中斷하고 潛行 中인 國民의힘 李俊錫 代表가 제주시 봉개동 濟州4·3平和公園에서 獻花하고 있다. 2021.12.2/뉴스1 ⓒ News1
國民의힘 李俊錫 代表가 2日 “(尹錫悅 大選 候補의) 核心 關係者發(發)로 言及되는 여러 가지 나에 對한 侮辱的인 發言들이 狀況을 악화시키고 있다”며 選擧對策委員會 活動을 拒否하고 있는 具體的인 理由를 처음 밝혔다. 金秉準 常任選對委員長이 이날 事態 解決을 위해 이 代表를 接觸할 뜻을 밝혔지만 이 代表가 周邊에 “빈손으로 復歸하지 않겠다”는 뜻을 밝히고 있어 이番 事態가 長期化될 수 있다는 憂慮가 나온다.

이날 濟州로 向한 이 代表는 4·3事件 遺族 懇談會 後 記者들과 만나 “(尹) 候補가 陪席한 자리에서 ‘李俊錫이 弘報費를 해먹으려고 한다’는 趣旨의 發言을 했던 人士는 (尹) 候補가 누군지 알 것”이라며 “(尹 候補가) 모른다면 繼續 가고 안다면 人事 措置가 있어야 될 걸로 본다”고 要求했다. 이어 “내가 뭘 要求하기 위해 이렇게 하고 있다고 보는 것도 나에 對해선 宏壯히 深刻한 侮辱的인 認識”이라고 主張했다. 李 代表는 또 “(尹 候補의) 核心 關係者가 누구든지 말하는 것은 自由”라면서도 “그분은 甚至於 사람에게도 忠誠하지 않는 분인 것 같다”고 批判했다. 이어 “本人의 私利私慾에 충성하는 분인 것 같은데, 候補라고 統制가 可能하겠나“라고 덧붙였다. 李 代表는 尹 候補의 ‘核心 關係者’라는 사람이 一部 言論을 통해 李 代表와 김종인 前 非常對策委員長을 向한 强勁 메시지를 내보내는 것에 對해 不快感을 表出해왔다.

李 代表는 “우리 黨 議員 中에 黨을 위한 걱정으로 여러 行動을 하고 싶은 분이 있겠지만 立法府의 一員이고 우리 黨의 國會議員이고 우리 黨에 眞摯한 걱정이 있는 분들은 사람을 위해 忠誠하지 않았으면 좋겠다”며 尹 候補 側近 議員들을 겨廊下祈禱 했다.

黨 代表가 ‘黨務 拒否’에 들어간 것 아니냔 指摘에 對해서도 이 代表는 “候補가 選出된 以後 黨務를 한 적이 없다. 候補의 意中에 따라 事務總長 等이 交替된 以後 딱 한 件(組織副總長 交替) 外에 報告를 받은 적이 없다”고 露骨的으로 不滿을 드러냈다.

金秉準 常任選對委員長은 이날 MBC 라디오 인터뷰에서 “(李 代表에게) 電話를 하든 直接 찾아가든 對話를 試圖해볼 것”이고 밝혔다. 이어 大選 展望을 묻는 質問에 “우리들은 10% (포인트) 以上 크게 이길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1日 全南 順天에서 이 代表를 만난 天下람 順天甲 黨協委員長은 “李 代表는 自己가 생각하는 危機感이 解決되지 않는 限 서울로 빈손으로 쉽사리 올라갈 생각은 없어보였다”고 傳했다. 한 初選 議員은 “選對委員長이 狀況을 너무 安易하게 보는 것 아닌가”라고 했다.

유성열 記者 ryu@donga.com
강경석 記者 coolup@donga.com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政治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