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中年에도 늦지 않아…‘이 習慣’ 들이면 더 오래 산다
읽기모드 共有하기
東亞닷컴 | IT/醫學

中年에도 늦지 않아…‘이 習慣’ 들이면 더 오래 산다

入力 2022-05-17 16:32 업데이트 2022-05-18 08:50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게티이미지뱅크

高齡에도 生活 習慣을 改善하면 壽命을 더 늘릴 수 있다는 硏究 結果가 나왔다. 中年 以後에라도 生活 패턴을 健康하게 바꾸는 努力이 壽命 延長에 도움된다는 說明이다.

最近 日本 오사카對 硏究팀은 日本의 40~80歲 男女 4萬9021名을 20年間 追跡해 健康한 生活 習慣이 平均 壽命에 어떠한 影響을 미치는지 分析했다. 日本은 國民 期待壽命이 平均 84.7歲(2020年 基準)로, 超高齡 社會로 有名하다. 韓國의 期待壽命은 83.5歲다.

寫眞出處=pixabay
硏究팀은 參與者들이 改善 可能하다고 答한 食習慣과 體質量指數(BMI), 運動量, 吸煙·飮酒 與否, 睡眠 時間 等을 체크했다. 以前에는 運動과 睡眠 時間이 적거나 健康한 食單을 維持하지 못했지만, 專門家의 助言을 받아 올바르게 바꿔나간 뒤 結果를 分析한 것이다.

過去에 비해 健康한 生活 習慣을 維持한 이들은 平均 壽命이 最大 6年 增加했다고 硏究팀은 밝혔다. ▲睡眠 時間 增加(5.5→7.4時間) ▲다이어트·運動 等으로 適正 BMI 維持 ▲禁煙 ▲飮酒 줄이기 等이 健康 維持에 도움을 줬다는 分析이다.

料土 사카니와 博士는 “健康한 行動 習慣을 더 많이 늘릴수록 男女 모두에게 長壽와 直接的으로 聯關된 것으로 나타났다”며 “特히 中年 以上의 나이에도 健康한 習慣을 들이면 壽命을 늘리는 데 決코 늦지 않다는 것을 보여준 結果”라고 說明했다.

조혜선 東亞닷컴 記者 hs87cho@donga.com

오늘의 推薦映像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IT/醫學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