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MF, 올해 美 成長率 展望値 3.7% → 2.9%로 大幅 下向
읽기모드 共有하기
東亞日報 | 國際

IMF, 올해 美 成長率 展望値 3.7% → 2.9%로 大幅 下向

入力 2022-06-27 03:00 업데이트 2022-06-27 03:22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來年은 2.3% → 1.7%로 調整
IMF 總裁 “美 沈滯 避할 길 매우 좁아
基準金利 3.5∼4%로 올려야”
國際通貨基金(IMF)은 24日(現地 時間) 中央銀行 聯邦準備制度(Fed·聯準)가 高强度 緊縮 政策을 펴고 있는 美國의 올해 經濟成長率 展望値를 4月 3.7%에서 두 달 만에 2.9%로 大幅 낮췄다. 景氣 沈滯 可能性에 對해선 “가까스로(narrowly) 避할 것”이라고 豫測했다. IMF는 來年 世界 食糧 事情이 더욱 惡化될 수 있다고 分析했다.

IMF는 이날 聲明을 내고 올 美國 經濟成長率을 4月 展望値보다 0.8% 下落한 2.9%라고 發表했다. 2023年 成長率 展望値는 4月 2.3%에서 1.7%로 下向 調整했다. 2024年 成長率 展望値는 0.8%로 豫測했다.

IMF는 지난해 10月만 해도 新種 코로나바이러스 感染症(코로나19) 팬데믹 終熄 等의 期待로 美國의 올해 經濟成長率을 5.2%로 豫測했다. 以後 오미크론 變異 擴散과 글로벌 供給 大亂으로 經濟 回復이 더뎌지자 올해 2月 美 成長率 展望値를 4%로 下向 調整했다. 이어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侵攻으로 글로벌 供給網 攪亂이 惡化되고 인플레이션이 極甚해지자 4月 다시 3.7%로 調整했다.

IMF는 이날 “(美國의) 政策 優先順位는 景氣 沈滯를 觸發하지 않고 迅速하게 賃金과 物價 上昇 速度를 緩和하는 것”이라며 “이것은 힘든 課業”이라고 밝혔다. 크리스탈리나 게오르기에바 IMF 總裁도 “美國의 景氣 沈滯를 避하기 위한 길이 매우 좁다는 事實을 認知하고 있다”고 말했다. 다만 景氣 沈滯가 發生하더라도 2001年 水準으로, 相對的으로 짧게 發生할 것이라고 展望했다.

게오르기에바 總裁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侵攻과 中國의 ‘제로(0) 코로나’ 政策이 世界 經濟를 뒤흔들고 있다”며 “否定的인 狀況이 追加로 發生할 境遇 狀況은 不可避하게 惡化될 것”이라고 警告했다.

그는 美國이 인플레이션을 잡기 위해서는 聯準이 最大限 이른 時日 內에 (現在 1.5∼1.75%인) 基準金利를 3.5∼4% 水準으로 끌어올려야 한다고 指摘했다. 그는 “이런 (緊縮) 政策이 金融 狀況을 조여 빠르게 物價 上昇率을 目標値(2.0%) 水準으로 되돌릴 것”이라고 했다.


김수현 記者 newsoo@donga.com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國際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