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中, 동방항공 旅客機 故意墜落설 WSJ 報道 猛非難…SNS도 檢閱
읽기모드 共有하기
뉴시스 | 國際

中, 동방항공 旅客機 故意墜落설 WSJ 報道 猛非難…SNS도 檢閱

入力 2022-05-19 16:05 업데이트 2022-05-19 16:05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美國 윌스트리트저널(WSJ)을 包含한 西方 言論들이 “지난 3月 中國 東方航空 所屬 MU5735篇 墜落은 ‘事故가 아닌 故意’일 수 있다”고 報道하자 中國 政府가 발끈하고 나섰다.

中國人들이 使用하는 소셜미디어(SNS)에서 WSJ 報道를 引用하거나 共有하는 것을 禁止하는가 하면, “中國에 對한 惡意的 誹謗”이라며 非難을 퍼부었다.

WSJ 報道를 보면, 美國은 專門家로 構成된 調査팀을 中國에 派遣했지만 旅客機에서 技術的 缺陷을 發見하지 못했다. 또 事故 當時 操縱士들은 管制師들의 呼出에 應答하지 않았으며, 公開된 블랙박스 映像에선 旅客機가 거의 垂直 軌道를 그리면서 墜落했다. 이 때문에 操縱士의 意圖的 行爲가 아니면 說明되지 않는다는 것이다.

지난 3月21日 事故 當時에도 旅客機가 垂直으로 墜落하는 映像이 公開되자 操縱士의 故意的 事故가 아니냐는 觀測이 나왔었다. 勿論 中國 當局은 이 같은 故意 墜落說은 事實이 아니라고 主張해왔다.

하지만 WSJ 報道로 故意 墜落說이 다시 提起되자 該當 內容은 SNS를 통해 中國人들 사이에서도 擴散됐고, 中國 SNS 웨이보와 메신저 앱 위챗에선 WSJ 報道를 캡쳐한 寫眞이 올라오는 것을 檢閱했다.

18日 웨이보는 規則 違反을 理由로 ‘차이나 이스턴’(China Eastern)과 ‘차이나 이스턴 블랙박스’(China Eastern Blackbox)라는 해시태그 使用을 禁止했다. 또 使用者들은 위챗에서 該當 事件에 對한 揭示物을 共有할 수 없게 됐다.

中國 官營 媒體 環球時報(環球時報)도 이날 美 調査官들은 “調査와 關聯된 어떠한 情報도 言論에 傳達하지 않았다”며 “美 言論의 報道는 ‘非專門的’이며 現在 進行 中인 調査에 對한 不必要한 干涉을 했다”고 主張했다.

이어 “이러한 根據 없는 報道는 中國에 對한 惡辣한 誹謗이다”라고 强調했다.

國際民間航空協約은 墜落事故가 發生한 國家의 許諾 없이 關聯 報告書를 公開하는 것을 禁止하고 있다. 萬若 美 調査팀이 關聯 情報를 美 言論에 流出했다면 이는 規定을 違反한 것이다.

이에 허난 航空産業協會의 챠오 샨쉰 事務總長은 “美國이 故意였는지 아닌지는 모르지만 中國 民間航空廳만이 關聯 情報에 對한 權利를 갖고 있기 때문에 이와 같은 報道는 規定 違反”이라고 말했다.

東方航空 側 또한 “非公式的인 推測은 事故 調査를 妨害할 수 있고 世界 航空 運送 産業의 實質的인 發展에 影響을 미칠 수 있다”고 立場을 傳했다.

그럼에도 西方의 한 關係者는 로이터에 “中國 當局도 飛行機의 技術的 缺陷 證據를 發見하지 못했으며, 現在 乘務員들에 對한 調査가 進行 中”이라고 밝혔다

이番 墜落 事故로 男便을 잃은 한 女性은 “WSJ 報道를 본 적은 없지만 調査 結果가 하루빨리 發表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自身과 다른 犧牲者 家族들은 中國 東方航空과 補償 協議에 署名했다”면서, 補償金額이 얼마나 提示됐는지는 밝히지 않았다.

[서울=뉴시스]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國際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