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이자 CEO家 밝힌 가장 理想的인 부스터샷 接種 間隔은?
읽기모드 共有하기
東亞닷컴 | 國際

화이자 CEO家 밝힌 가장 理想的인 부스터샷 接種 間隔은?

入力 2022-01-23 12:30 업데이트 2022-01-23 12:33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1年에 한 番씩 맞는 것이 바람직”
앨버트 불라 화이자 CEO家 新種 코로나바이러스 感染症(코로나19) 백신 追加接種(부스터샷)과 關聯해 1年에 한 番씩 맞는 것이 가장 理想的이라고 했다.

22日(現地 時間) 로이터通信에 따르면 불라 CEO家 이날 이스라엘 N12 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을 4~5個月마다 每番 맞아야 하느냐’는 물음에 “그건 좋지 않은 시나리오”라며 “1年에 한 番 接種하는 백신이 가장 바람직하다”고 主張했다. 그러면서 “1年에 한 番이면 接種을 說得하기도, 記憶하기도 쉽다”고 덧붙였다.

앞서 화이자가 開發한 코로나19 백신은 오미크론 變異 바이러스에 對한 重症 進行率 및 死亡率에 效果가 있지만 感染 自體를 막는 데는 效果가 낮다고 專門家들이 입을 모았다. 또 世界保健機構(WHO)는 지난 11日 ‘N差 接種’에 對한 否定的인 見解를 밝히며 줄곧 固守해온 부스터샷 督勵 立場을 바꿨다. 이를 두고 많은 國家들에서 부스터샷의 接種對象을 擴大하고, 백신 接種 間隔을 줄이고 있는 趨勢다.

이에 불라 CEO는 “오미크론 變異도 防禦하면서 다른 變異에도 效果的인 백신을 硏究 中”이라면서 “그 백신이 解決策이 될 수 있다”고 期待感을 비췄다. 이어 “오는 3月頃 品目 承認을 申請할 豫定이다”고 했다.

現在 國內에선 3次 接種이 進行되고 있다.

한지혜 東亞닷컴 記者 onewisdom@donga.com

오늘의 推薦映像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國際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