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美-러 ‘우크라 合意’ 不發… “來週까지 對話”
읽기모드 共有하기
東亞日報 | 國際

美-러 ‘우크라 合意’ 不發… “來週까지 對話”

入力 2022-01-22 03:00 업데이트 2022-01-22 03:00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우크라이나 一觸卽發]
블링컨 “美의 憂慮, 文書로 傳達… 必要하면 兩國 頂上會談도 推進”
러 外交 “우크라 나토加入 與否… 美, 來週까지 書面 答辯週期로”
美國과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事態 解法을 놓고 21日(現地 時間)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緊急 外交長官 會談에서 突破口 마련을 위한 合意에 이르지 못했다. 다만 다음 週까지 對話를 이어가기로 했다.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外交長官은 會談이 끝난 後 記者들에게 “美國이 우크라이나와 北大西洋條約機構(NATO·나토)에 對한 러시아의 要求에 다음 週 書面으로 答辯을 주기로 했다”고 말했다. 러시아는 그동안 美國에 우크라이나의 나토 加入 禁止 等을 文書로 保障해달라고 要求해왔다. 앞서 러시아 外交部는 이날 定例 브리핑에서 루마니아와 불가리아에서 나토軍이 撤收해야 한다는 要求도 美國과 유럽에 하고 있다고 밝혔다. 라브로프 長官은 “러시아는 우크라이나를 攻擊할 計劃이 없다”고 主張하면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大統領은 恒常 조 바이든 美國 大統領과 接觸할 準備가 돼 있다고 말했다.

토니 블링컨 美國 國務長官은 會談 後 別途 記者會見에서 러시아의 要求에 對한 答辯을 주기로 했는지는 明確히 밝히지 않으면서 “다음 週까지 美國과 同盟國의 憂慮와 생각을 文書로 러시아와 共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블링컨 長官은 또 “라브로프 長官은 우크라이나 侵攻 意思가 없다고 反復했지만 重要한 것은 러시아의 大規模 兵力이 우크라이나 國境에 모여 있으며 우크라이나 政府 顚覆을 위한 活動을 할 準備를 하고 있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라브로프 長官에게 러시아가 侵攻을 準備하고 있지 않다는 걸 證明하라고 要求했다”고 說明했다.

블링컨 長官은 “러시아 軍隊가 우크라이나를 侵攻하면 우리의 果敢하고 調律된 對應에 直面할 것”이라며 强力한 制裁도 警告했다. 美-러 頂上會談에 對해서는 “러시아가 頂上會談이 有用하다고 判斷하면 우리는 頂上會談을 推進할 것”이라고 말했다.

會談에 앞서 美-러 間 神經戰은 最高潮에 이르렀다. 조 바이든 美 大統領은 20日 “어떤 러시아 軍隊라도 우크라이나 國境을 넘어 移動하면 侵攻이다. 러시아는 酷毒하고 調律된 經濟的 對應에 直面해 큰 代價를 치를 것”이라고 警告했다. 바이든 大統領은 “러시아 軍服을 입지 않은 러시아軍의 行動, 준(準)군사조직의 術策이 있을 수 있다. 對備해야 한다”고도 했다.


뉴욕=유재동 特派員 jarrett@donga.com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國際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