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每日이 地獄, 나 좀 살려줘”…조민아, 家庭 暴力 暗示 글
읽기모드 共有하기
뉴스1 | 演藝

“每日이 地獄, 나 좀 살려줘”…조민아, 家庭 暴力 暗示 글

入力 2022-05-16 14:47 업데이트 2022-05-16 15:23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俳優 趙敏兒 인스타그램 갈무리 ⓒ 뉴스1
그룹 쥬얼리 出身 趙敏兒價 家庭暴力 被害를 暗示하며 警察까지 出動했다고 告白했다.

16日 그룹 쥬얼리 出身 趙敏兒는 自身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江湖歌 곤히 잠든 사이에 每日같이 反復되던 숨막힘 끝에 엄마는 바닥으로 내동댕이쳐지고 過呼吸性 쇼크(衝擊)로 精神을 잃었고 119街 왔고 警察이 왔고…강호를 만나고 어제 처음으로 過呼吸이 와서 엄마 너무 놀랐어”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多幸히 强豪가 깨어있을 땐 엄마가 우리 强豪 옆에서 활짝 웃고 있었지. 언제나처럼 몸이 아파도 마음이 아파도 그 어떤 일이 있어도 밝은 에너지로 파이팅 넘치게 强豪 곁에 있지”라고 애틋한 母性愛를 드러냈다.

그러면서 “엄마니까. 우리 强豪랑 幸福만 하고싶다. 잘자 내사랑 內衙가 내宇宙 內寶物 #엄마保護받고싶다”라며 걱정스러운 마음을 표했다.

이날 趙敏兒의 글을 본 한 知人은 “이따 電話할게. 아프지마 내 親舊”라고 그를 걱정했고, 이에 趙敏兒는 “어제도 안房 門고리 발로 차서 부수고 목덜미 잡아서 바닥으로 집어던져서 나 고꾸라지고, 119 앞에서 心肺蘇生術 미리 하고 있고 가고 나니 다시 暴言 퍼붓고 每日이 地獄 같아 살려줘”라고 呼訴했다.

이에 또 다른 누리꾼은 “離婚하고 再婚한 사람인데요, 離婚 때 法廷 가려면 警察 申告한 記錄이 眞짜 도움되니 꼭 몇番이라도 警察을 부르세요. 나중에 眞짜 쓰일 일이 있어요 申告 記錄 남기세요. 집에 cctv꼭 다시고요”라고 助言을 했다.

한便 趙敏兒는 2020年 6歲 年上의 피트니스 센터 CEO와 婚姻 申告 後 結婚式을 올렸으며 지난해 6月 得男했다.

(서울=뉴스1)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演藝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