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曺國 딸 激勵 意味’ 노래 튼 金於俊의 뉴스工場…또 法廷制裁
읽기모드 共有하기
東亞日報 | 文化

‘曺國 딸 激勵 意味’ 노래 튼 金於俊의 뉴스工場…또 法廷制裁

入力 2022-05-23 22:19 업데이트 2022-05-24 05:56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TBS 交通放送의 時事프로그램 ‘金於俊의 뉴스工場’이 放送通信審議委員會로부터 法廷制裁를 받았다. 重懲戒에 該當하는 法廷制裁는 放送社 再許可, 再承認 審査에서 減點 要因이다. ‘金於俊의 뉴스工場’은 앞서 올해 3月 法廷制裁를 받은 뒤 두 달 만에 또다시 法廷制裁를 받는 等 公正性 論難이 끊이지 않고 있다.

방심위는 23日 全體會議를 열고 ‘金於俊의 뉴스工場’에 對해 法定제재인 ‘注意’를 議決했다. 방심위는 金於俊 氏가 지난해 8月 放送 오프닝에서 祖國 前 長官의 딸 조민 氏가 鄭慶心 敎授의 文書僞造 嫌疑를 否認한 過去 인터뷰를 들려준 뒤 激勵하는 意味로 노래를 틀어 준 點, 조 前 長官의 夫人 鄭慶心 前 東洋代 敎授의 曺 氏 表彰狀 僞造에 對해 “地方大 奉仕賞 하나로 (조 氏의) 醫師 免許를 다 取消한다는 것 아닌가”라고 主張한 點을 等을 指摘했다. 放審委 關係者는 “金 氏가 마치 奉仕賞 僞造 하나만으로 法院의 判決 및 그에 따른 入學取消價 決定된 것처럼 言及해 公正性 等 放送 審議規定을 違反했다고 判斷했다”고 說明했다.

앞서 放審委 傘下 選擧放送審議委員會는 올해 3月 ‘金於俊의 뉴스工場’에 對해 ‘注意’보다 무거운 法定제재인 ‘警告’를 議決했다. 金 氏는 지난해 10月 李在明 當時 더불어民主黨 大統領選擧 候補를 公開的으로 支持했다.

올해 들어 2番의 法廷制裁를 받은 ‘金於俊의 뉴스工場’은 지난해엔 總 8件의 法廷制裁(注意 4回, 警告 4回)를 받았다. 單一 프로그램으로는 가장 많이 法廷制裁를 받았다.

정성택 記者 neone@donga.com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文化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