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浪漫을 찾아서 [고양이 눈썹]
읽기모드 共有하기
東亞日報 | 文化

浪漫을 찾아서 [고양이 눈썹]

入力 2022-05-21 10:00 업데이트 2022-05-21 10:00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2021年 10月


▽浪漫(浪漫)은 日本에서 들어온 單語입니다. 日本에선 ‘로망(ロマン)’으로 읽지요. 東아시아에서 유럽 言語를 가장 먼저 飜譯한 日本人들이 ‘Roman’을 音叉(音借)한 것입니다. 로망은 뭘까요?

유럽 文明의 뿌리인 로마의 公式 言語는 라틴語였고, 聖經 哲學 神學 法典 等 거의 大部分의 記錄과 冊子가 라틴語로 記錄됐죠. 로마 沒落 以後 中世時代에도 라틴語는 如前히 貴族 王族 等 支配階級의 公式 言語였습니다. 一般 大衆들은 라틴語 代身 只今의 各國語의 뿌리가 된 言語로 말했고요. 라틴語는 支配·被支配 階級을 가르는 基準이었습니다.

▽中世 時代, 大衆의 言語를 正統 라틴語와 對備해 ‘로만쯔’ ‘로만니쓰’ 等으로 卑下해 불렀습니다. 로마 사투리라는 뜻입니다. ‘로망’은 蔑視의 單語입니다. 마치 朝鮮 兩班들이 한글 小說을 ‘諺文 稗說(稗說)’로 업신여겨 불렀던 것처럼.

貴族들이 哲學 神學冊을 라틴語로 보는 동안 庶民들은 自己 言語로 쓰인 男女相悅之詞나 騎士들의 英雄譚 小說에 熱狂했습니다. 오늘날까지 이어지고 있는 로맨스 小說의 元祖가 됐다고 봐도 될지는 모르겠습니다만 ‘로망’이란 語源은 꾸며낸 이야기, 卽 판타지 속 設定이라고 봐야겠죠. 主人公은 王子나 公主 또는 記事였으니…. 大衆들의 身分 上昇에 對한 꿈을 代身해 준 것 같기도 하고요.


▽‘로맨스’ ‘浪漫’의 核心은 非現實입니다. 판타지여야 합니다. 一旦 現實的이지만 않으면 浪漫이라고 볼 수 있죠. 卽 現實의 對蹠點에 있는 것들이죠.



단테가 14世紀 쓴 新曲(神曲, La Divina Commedia) 1472年 판. 라틴語가 아닌 토스카나 方言으로 記錄해 當時 貴族들에게 非難을 받았다고 합니다. 現代 이탈리아語價 토스카나의 主導인 피렌체 方言을 標準語로 삼게 되는 데 큰 影響을 미친 冊이기도 합니다.

▽外國人이 찍어 올린 韓國 風景 寫眞은 種種 話題가 됩니다. 相當數의 댓글이 “여기가 韓國이라고?”입니다. 익숙한 場所인데도 全혀 다르게 보이죠. 勿論 ‘포토샵’을 너무 많이 하기도 했습니다. 現實과 너무 다른 모습이라 당황스럽죠. 外國人의 눈에는 韓國의 風光이 非現實이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그런데 寫眞과 藝術이 元來 그런 것 아닐까요? 판타지를 追求합니다. 저 또한 寫眞記者로서 事實과 眞實에 近接하게 撮影해야 하는 義務를 알지만, 繪畫(繪¤·pictorial)的으로 찍고 싶다는 本能이 자꾸 솟구쳐 葛藤을 겪습니다. 판타지와 浪漫에 對한 欲求입니다.

2019年 6月


▽케이크를 먹어보는 것이 로망인 아이가 있습니다. 마침내 케이크 한 조각을 먹습니다. 꿈을 이룬 것이지요. 내친김에 두 조각, 세 조각을 더 먹습니다. 아뿔싸. 처음 먹었을 때보다 感動이 덜합니다. 萬若 네 番째로 먹는다면 더 以上 滿足感도 없고 배만 불러 오히려 苦痛이 될 지도 모릅니다. 이른바 ‘限界效用(限界效用) 體感(遞減)의 法則’입니다. 이 法則은 獨逸 經濟學者 허만 고센(Hermann Heinrich Gossen)에 依해 整理된 것인데요, 變化無雙한 人間의 欲求를 說明하기에 좋습니다.

저는 이것을 ‘幸福 體感의 法則’이라고 부르는데요, 꿈을 이루게 되면 幸福感이 엄청 오르지만 時間이 지날수록 幸福感이 漸漸 弱해집니다. 돈 100萬원을 갖는 것이 로망이었던 사람이 어느 瞬間 目標를 이룹니다. 그런데 기쁨은 잠깐, 오히려 不安해집니다. 누가 내 100萬 원을 훔쳐 갈까봐, 100萬원으로는 딱히 할 수 있는 것도 없어서…. 이 돈은 더 以上 로망이 아니라 그냥 元來부터 나에게 주어져 있던 現實인 것입니다. 그냥 元來 있는 環境. 甚至於 不便한 現實일 때도 있습니다.

2021年 9月


▽로망이 實現되면 幸福感이 몰려오지만 이내 그 로망은 現實로 내려옵니다. 꿈을 이룬 사람의 잘못이 아닙니다. 元來 로망과 現實의 本質이 그렇습니다.

오히려 이때가 또 다른 로망을 꿈꿀 좋은 機會가 아닐까요. 꿈이 없으면 사람이 아니듯 日常生活에서라도 浪漫도 찾고 가슴 설레는 것을 찾아 다시 떠나야겠죠. 하나의 꿈을 이뤘다면, 다시 다른 꿈을 찾으러 다시 나서야 합니다. 그렇게 다음 舞臺로, 다음 段階로 이어집니다. 그렇게 앞으로 或은 옆으로 한발 한발 나아가는 것이겠죠.

現實과 로망의 比較表


신원건 記者 laputa@donga.com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文化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