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그 어려운 500萬도 ‘거뜬’…‘스파이더맨’, 팬데믹度 뚫은 興行 祕訣
읽기모드 共有하기
뉴스1 | 文化

그 어려운 500萬도 ‘거뜬’…‘스파이더맨’, 팬데믹度 뚫은 興行 祕訣

入力 2021-12-27 11:46 업데이트 2021-12-27 11:47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스파이더맨 盧웨이홈 스틸 ⓒ 뉴스1
*映畫의 主要 內容을 包含한 스포일러가 있을 수 있습니다.

마블 映畫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이 新種 코로나바이러스 感染症(코로나19) 팬데믹 以後 國內에서 500萬 突破에 成功한 첫 映畫가 될 展望이다.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正體가 綻露난 스파이더맨 피터 파커(톰 홀랜드 分)가 問題를 解決하기 위해 닥터 스트레인지(베네딕트 컴버배치 分)의 도움을 받던 中 뜻하지 않게 멀티버스價 열리게 되고, 이를 通해 닥터 옥토퍼스(알프리드 몰리나 扮) 等 各其 다른 次元의 宿敵들이 나타나며 史上 最惡의 危機를 맞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마블 액션 블록버스터.

지난 15日 開封한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지난 26日 44萬696名(映畫振興委員會 映畫館入場券統合電算網 集計 基準)의 觀客을 動員하며 累積觀客數 482萬5696名을 記錄, 12日째 連續 一日 박스오피스 1位를 守成했다. 지난 24日에는 累積觀客數 378萬名을 突破, 지난 7月 開封해 361萬餘名의 累積觀客數를 記錄한 류승완 監督의 ‘모가디슈’를 제치고 올해 最大 興行作도 됐다. 劇場에 걸린 지 不過 열흘 째만에 이뤄낸 成果다. 그 뿐만 아니라 지난해 開封해 435萬名의 觀客을 動員한 ‘다만 惡에서 求하소서’에도 앞서며 팬데믹 以後 最多 觀客 動員 映畫에도 登極했다.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에 앞서, 올해 觀客들과 만났던 마블 映畫들은 各 時期 타 開封作들에 비해 比較的 宣傳했지만 興行 面에서 期待値에는 미치지 못했던 것도 否認할 수 없는 事實이다. 지난 7月 開封한 ‘블랙 위도우’는 296萬名을 記錄했고, 지난 9月 開封한 ‘샹치와 텐 링즈의 傳說’은 173萬名을 動員하는 데 그쳤다.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直前作으로, 지난 11月 開封한 마블의 最近 映畫 ‘이터널스’의 累積觀客數 約 304萬名으로 集計됐다.

스파이더맨 盧웨이홈 스틸 ⓒ 뉴스1
무엇보다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防疫措置 强化로 現在 劇場 營業時間이 午後 10時까지로 制限된 狀況 속에서도 500萬 觀客 突破를 눈앞에 뒀기에, 이番 成果는 더욱 注目받고 있다. 온라인 커뮤니티 等에서는 再觀覽 後記 等도 共有되는 等 마블 世界觀 最高 人氣 히어로 映畫다운 탄탄한 팬덤 또한 實感하게 하고 있다.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의 興行 理由로는 旣存 ‘스파이더맨’ 시리즈 팬들이 熱狂할 만한 要素들을 多數 갖춘 點이 첫 손가락에 꼽히고 있다. 그中 하나는 ‘멀티버스’다. 劇 中 피터 파커가 닥터 스트레인지의 도움을 받다 뜻하지 않게 時空間의 龜裂이 發生하게 되고, 멀티버스價 열리면서 앞선 ‘스파이더맨’ 시리즈의 빌런들이 피터 파커가 있는 次元으로 건너온 後 드라마틱한 敍事가 出發한다.

멀티버스는 MCU(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 페이즈 4의 核心 素材가 되는 것으로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에서 本格的으로 다루기 始作한다. 이는 旣存 ‘스파이더맨’ 시리즈의 世界觀 擴張을 의미하는 것은 勿論, 나아가 向後 마블 世界觀을 더욱 잘 理解하기 위한 素材다. 이에 더욱 커진 스케일을 멀티버스를 통해 어떻게 풀어냈을 지, 企劃 段階에서부터 많은 팬들의 關心을 모았다.

그 過程에서 샘 레이미 監督이 演出한 ‘스파이더맨’ 3部作의 메인 빌런으로 登場했던 그린 고블린과 닥터 옥토퍼스, 샌드맨 그리고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시리즈의 빌런 리자드와 일렉트로價 다시 한番 나오게 되고, 피터 파커가 克服해야 할 危機는 더욱 드라마틱해졌다. 이를 解決하기 위해 ‘스파이더맨’ 3部作의 토비 맥과이어와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2部作의 앤드류 가필드가 맡았던 스파이더맨이 톰 홀랜드가 延期한 스파이더맨의 次元으로 넘어와 驚異로운 팀플레이를 펼친다.

그間 마블은 歲 스파이더맨의 出演을 否認해왔던 바,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에서 이뤄진 이들의 만남은 팬들을 더욱 熱狂하게 만들고 있다. 言論市社會 當時에도 토비 맥과이어가 延期한 스파이더맨의 登場에 뜨거운 拍手가 흘러나왔던 만큼, 마블은 이番 映畫를 통해 最上의 팬 서비스로 ‘스파이더맨’을 向한 觀客들의 팬心을 刺戟하고 있다. 여기에 2002年부터 始作한 ‘스파이더맨’ 시리즈가 차곡차곡 쌓아온 敍事를 멀티버스라는 適切한 槪念으로 풀어내 더욱 立體的인 世界觀을 完成, 레전드 시리즈를 탄생시켰다는 好評까지 이끌어내고 있다.

스파이더맨 盧웨이홈 스틸 ⓒ 뉴스1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큰 힘에는 責任이 따른다”는, 映畫를 내내 貫通하는 메시지로 피터 파커의 成長을 보다 드라마틱하게 풀어내며 觀客들과의 紐帶를 더욱 鞏固히 하고 있다. 自身의 周邊人들의 幸福한 日常을 되찾아주기 위해 決斷했던 일들은 分明 善意였지만, 그로 인해 큰 危機가 찾아오면서 피터 파커는 딜레마에 빠진다. 히어로가 道德性을 잃지 않는 가운데 惡黨에 對應하면서 어떻게 平和를 되찾아 올지가 큰 觀戰 포인트로, 피터 파커는 드라마와 액션 모두에서 劇的인 敍事를 보여주며 緊張感을 높였다.

‘어벤져스: 엔드게임’ 以後 아이언맨 없이 本格的인 홀로서기를 始作한 피터 파커의 成長期는 마블 팬들의 가장 큰 關心事이기도 했다.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을 통해 더욱 자란 히어로의 活躍은 다음 시리즈를 期待하게 하는 原動力이기도 하다. 지난 22日 ‘킹스맨: 퍼스트 에이전트’와 ‘매트릭스: 리저렉션’ 開封에도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의 人氣는 鞏固하다. 오는 29日 新作 ‘해피 뉴 이어’의 開封에도 65.1%(27日 午前 9時10分 基準)의 壓倒的인 數値로 豫買率 先頭를 이어가고 있는 만큼, 언제까지 宣傳을 持續하며 劇場街에 活氣를 불어넣어줄 지 耳目이 集中되고 있다.

(서울=뉴스1)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文化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