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破竹之勢 ‘스파이더맨’ 열흘만에 올해 最高 興行作 된다
읽기모드 共有하기
뉴시스 | 文化

破竹之勢 ‘스파이더맨’ 열흘만에 올해 最高 興行作 된다

入力 2021-12-24 08:22 업데이트 2021-12-24 08:22
글字크기 設定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字크기 設定 닫기
‘스파이더맨:勞 웨이 홈’(監督 존 왓츠)이 開封 열흘만인 24日 올해 最高 興行 映畫 자리에 오를 것으로 보인다.

映畫振興委員會 統合電算網에 따르면, ‘스파이더맨:勞 웨이 홈’은 前날 16萬6257名을 追加해 累積 觀客數 352萬6087名을 記錄 中이다. 올해 國內 開封 映畫 中 가장 많은 觀客을 불러모은 作品은 ‘모가디슈’(361萬名)다. ‘스파이더맨:勞 웨이 홈’은 觀客 10萬名만 追加하면 올해 興行 順位 1位에 오르게 된다. 業界는 이 興行稅라면 코로나 事態 以後 最高 興行作 자리도 無難하게 차지할 거로 보고 있다. 이 記錄은 지난해 開封한 ‘다만 惡에서 求하소서’(475만명)가 가지고 있다.

‘스파이더맨:勞 웨이 홈’은 ‘스파이더맨:홈커밍’(2017) ‘스파이더맨:파 프롬 홈’(2019)으로 이어지는 마블 스파이더맨 시리즈의 세 番째 映畫다. 이番 作品은 스파이더맨과 닥터스트레인지의 失手로 멀티버스의 門이 열리고 다른 次元의 世界에 存在하던 惡黨들이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이 映畫엔 샘 레이미 監督이 演出하고 俳優 토비 매과이어가 主演한 2000年代 ‘스파이더맨’ 시리즈, 마크 웹 監督이 만들고 앤드류 가필드가 出演한 2010年代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시리즈에 나온 빌런들이 總出動 한다는 點에서 話題를 모으고 있다.

‘스파이더맨:勞 웨이 홈’은 前作 두 篇을 만든 존 왓츠 監督이 다시 한 番 演出을 맡았고, 톰 홀랜드와 젠데이아, 베네딕트 컴버배치, 제이콥 倍덜런, 마리사 토메이 等이 出演했다.

한便 이밖에 박스오피스 順位는 2位 ‘킹스맨:퍼스트 에이전트’(4萬6534名, 累積 11萬3558名), 3位 ‘매트릭스:리저렉션’(2萬219名,累積 5萬9029名), 4位 ‘드라이브 마이 카’(2156名, 累積 3505名), 5位 ‘戀愛 빠진 로맨스’(1936名, 累積 58萬5917名) 順이었다.

[서울=뉴시스]
當身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文化
베스트 推薦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