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지를 파싱하기 어렵습니다. 東亞닷컴 : 東亞日報 演劇 뉴스 Copyright donga.com https://www.donga.com/ 東亞닷컴::RSS 서비스 | 東亞日報 演劇 뉴스 ko Mon, 16 May 2022 17:37:44 +0900 Mon, 16 May 2022 17:37:44 +0900 http://www.donga.com newsroom@donga.com 東亞닷컴 : 東亞日報 演劇 뉴스 http://www.donga.com/news/04img/logo_com.gif http://www.donga.com 東亞닷컴::동아일보 <![CDATA[김선호, 연극 무대 복귀…‘터칭 더 보이드’ 7월 개막]]> Fri, 13 May 2022 15:54:00 +0900 俳優 김선호價 演劇 ‘터칭 더 보이드’에 出演하며 活動을 再開한다. ‘터칭 더 보이드’는 오는 7月8日 서울 종로구 大學路 아트원씨어터 2관에서 開幕한다. 韓國 初演으로, 演劇列傳의 올해 세 番째 作品이다. 1985年 아무도 登攀하지 않은 페루 안데스 山脈 시울라 그란데의 西쪽 氷壁을 알파인 스타일로 登頂한 英國人 山岳價 兆 심슨과 사이먼 예이츠의 生存 實話를 바탕으로 한 作品이다. 同名의 回顧錄과 다큐멘터리 映畫도 나온 바 있다. 演劇으로는 2018年 英國에서 初演됐다. 눈보라가 몰아치는 巨大한 雪山, 冷酷한 大自然에 갇힌 恐怖, 그 恐怖를 이겨낸 한 人間의 뜨거운 生의 鬪志를 담아낸다. 遭難事故로 雪山에 孤立된 ‘朝’ 驛은 김선호와 신성민, 이휘종이 演技한다. 김선호는 드라마 ‘스타트업’ 以後 지난해 1月 演劇 ‘얼음’으로 舞臺에 復歸해 話題가 된 바 있다. 以後 드라마 ‘갯마을 車車車’로 큰 人氣를 얻었지만, 前 女子親舊와의 일로 私生活 論難에 휩싸이며 放送 및 映畫에서 下車한]]> <![CDATA[확 달라진 마타하리, 더 강렬해진 유혹]]> Fri, 13 May 2022 03:00:00 +0900 2016年 初演부터 興行 街道를 걸었던 뮤지컬 ‘마타하리’가 5年 만에 돌아온다. 새로운 캐릭터와 넘버를 追加하고, 主人公 마타하리의 內面을 浮刻시키며 이야기의 密度를 높였다는 評價다. 第1次 世界大戰 當時 프랑스와 獨逸의 이中 諜者로 알려진 舞姬(舞姬) 마타하리. 魅惑的인 外貌와 춤 實力을 利用해 돈과 名譽를 追求한 惡女로 알려져 있지만, 作品 속 마타하리는 파리에서 自由를 좇은 藝術家이자 사랑을 渴求한 女性으로 그려진다. ‘二重諜者 마타하리’에 焦點을 맞춘 初·再演과 달리 서울 松坡區 샤롯데씨어터에서 28日 開幕하는 이番 시즌에선 ‘人間 마타하리’를 細密하게 浮刻한다. 이를 爲해 마타하리(옥주현, 솔라)의 戰死(前史)가 大幅 追加됐다. 脚本·演出을 맡은 권은아 演出家는 “‘그女가 왜 마타하리가 되어야 했나’라는 質問에 答하기 위해 마타하리가 되기 前 그女의 過去를 제대로 傳할 必要가 있었다”고 說明했다. 이番 시즌에서 새롭게 登場하는 人物은 魔가레打. 마타하리의 本名을 따서 만든 캐릭터]]> <![CDATA[한쪽 청각 잃고… 2교대 일하며… “내일은 뮤지컬 스타”]]> Tue, 10 May 2022 03:00:00 +0900 “作曲家는 왜 마지막 音을 더 올렸을까요? 에너지도 다 써버렸는데….” 7日 午後 서울 麻浦區 東亞디지털미디어센터에서 進行된 채널A ‘뮤지컬스타’ 撮影 現場. 뮤지컬 ‘마리 퀴리’ ‘킹 아더’의 신은경 音樂監督이 뮤지컬 ‘데스노트’ 中 主人公 라이토의 넘버(노래) 試演을 막 끝낸 參加者에게 물었다. “漸漸 高調되는 主人公의 感情을 다음 場面에서 極大化시키기 위한 것 같습니다.” 參加者가 떨리는 목소리로 答하자 신은경 監督은 그와 눈을 마주치며 말했다. “목소리는 充分히 完成度가 있는데…. 넘버의 音樂的 構造를 本人 생각으로 分析한 게 아니라 남의 것을 카피한 느낌이라 아쉽네요. 다시 불러볼까요?” 이날 撮影에선 ‘뮤지컬스타’ 參加者 18名이 뮤지컬 演出家와 音樂監督의 멘토링을 받았다. ‘뮤지컬스타’는 2015年부터 8年째 大邱國際뮤지컬페스티벌(DIMF)이 開催해 온 뮤지컬 俳優 發掘 프로젝트로, 채널A家 2019年부터 每年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製作하고 있다. 네 番째 시즌인 올해 ‘]]> <![CDATA[오늘은 어린이날…아이들이 사랑한 뮤지컬은?]]> Thu, 05 May 2022 10:28:00 +0900 아이들이 가장 사랑한 뮤지컬은 어떤 作品일까. 어린이날을 맞아 인터파크가 有·兒童 어린이가 主要 觀客層人 兒童·家族뮤지컬을 分析했다. 지난해 인터파크 公演 決算 資料에 따르면 兒童·家族 뮤지컬은 2021年에 공연된 全體 뮤지컬 編修 中 61.6%에 該當하는 855篇을 차지했다. 販賣金額 面에서도 지난해 全體 뮤지컬 中 9.2% 比重이었다. ◆지난해 어린이 觀覽 1位는 뮤지컬 ‘알沙糖’…올해는 ‘장수탕 仙女님’ 어른들에게 ‘프랑켄슈타인’, ‘시카고’, ‘위키드’, ‘헤드윅’이 있다면 아이들에겐 어떤 作品이 人生 뮤지컬이었을까. 지난해 어린이들이 가장 많이 觀覽한 兒童·家族 뮤지컬 1位는 ‘알沙糖’으로 나타났다. 2位는 서울숲 씨어터 2관에서 공연된 뮤지컬 ‘장수탕 仙女님’, 3位는 뮤지컬 캐치! 티니핑 ‘프린세스 다이어리’였다. 以外에도 지난해 年間 랭킹 10位 內에 오른 作品으로는 뮤지컬 ‘산타와 빈 洋襪’, ‘아이스크림 王國의 뽀로로와 親舊들’, ‘미니特攻隊 애니멀트론’, 흔한 男妹의 ‘嚴]]> <![CDATA[[르포] 성큼 다가온 ‘엔데믹’…주류업계선 ‘축제 마케팅’ 재개 신호탄]]> Wed, 04 May 2022 09:51:00 +0900 지난달 29~30日 서울 성수동에서 複合文化空間 피치스 도원의 오픈 1周年을 記念하는 行事 ‘피치스 桃源 1周年 落 페스티벌’이 進行됐다. 피치스 桃源 안쪽에선 强烈한 DJ 音樂이 흘러나왔다. 後카(Hookah) 또는 시샤(Shisha)라고 부르는 물담배를 取扱하는 바(Bar) ‘스모킹 타이거스’ 안에서 들리는 소리였다. 이곳은 DJ 音樂에 맞춰 춤추는 이들로 가득했다. 이들은 共通的으로 한 손에 버드와이저 麥酒를 들고 있었다. 最近 社會的 距離두기 措置가 解除되면서 新種 코로나바이러스 感染症(코로나19)의 엔데믹(風土病) 轉換도 성큼 다가왔다. 이달 2日부터는 野外 마스크 義務 着用 措置까지 解除됐다. 이에 따라 主流業界의 ‘祝祭 마케팅’도 再開되는 模樣새다. 코로나19 前까지만 해도 酒類業界는 DJ파티, EDM·뮤직페스티벌 等을 直接 主催하거나 後援하는 式의 마케팅을 이어왔다. 祝祭를 통해 消費者와 손쉽게 疏通할 수 있고, 브랜드 親密度度 높일 수 있기 때문이다. 글로벌 麥酒 브랜드 버드와이저는]]> <![CDATA[“인간 욕심이 초래한 기후위기, 연극으로 풀어볼게요”]]> Wed, 04 May 2022 03:00:00 +0900 다큐멘터리 演劇 ‘氣候非常事態: 리허설’은 演出家 전윤환(36)에게 比較的 最近 벌어진 經驗을 담은 作品이다. 이야기는 지난해 6月 國立劇團으로부터 氣候危機에 對한 演劇 演出을 提案받았던 時點에서 始作된다. 作品을 올릴 公演場은 서울 中區 명동예술극장이었다. 8年 次 演出家인 그에게 명동예술극장은 꿈의 舞臺였다. 最近 서울 鍾路區 동아미디어센터에서 만난 그는 “氣候危機라는 作品 主題보단 좋은 劇場에서 作品을 올릴 수 있다는 데 사로잡혀 있었다”며 “個人의 欲望에만 忠實한 제 마음이 氣候危機를 불러온 人間의 欲心과 다르지 않다는 걸 깨달았다”고 말했다. 11日 開幕하는 ‘氣候非常事態’는 氣候危機란 自然과 共存하기보다 欲望을 優先視한 人類가 招來한 結果라 말한다. “‘더 빨리, 더 높이, 더 便하게’와 같은 欲心의 結果가 氣候危機잖아요. 뜬구름 잡는 이야기가 아니라 우리 모두의 것이 되게 하려면 個人 敍事가 되어야 한다고 생각했죠.” 배우는 11名. 나이와 性別은 各樣各色이지만 모두]]> <![CDATA[“방자와 향단, 사랑가는 없지만… 존재감만큼은 춘향-몽룡 압도”]]> Tue, 03 May 2022 03:00:00 +0900 판소리 ‘春香歌’라 하면 普通 춘향과 몽룡 먼저 떠올린다. 사랑가, 十杖歌, 獄中歌, 離別歌…. 切切한 窓(唱)의 主人은 大部分 두 戀人의 몫. 하지만 晝夜長川 애틋한 사랑과 離別 만 노래하면 금세 지루해지지 않을까. 中間中間 웃음과 遊戱를 불어넣는 房子와 향단이 춘향과 몽룡만큼 必要한 理由다. 4日 開幕하는 唱劇 ‘춘향’에서 房子와 香壇을 各各 맡은 국립창극단의 유태平壤(30)과 조유아(35)를 서울 中區 國立劇場에서 지난달 28日 만났다. 두 소리꾼이 延期하는 房子와 香壇은 소리와 캐릭터, 存在感만큼은 춘향과 몽룡을 壓倒한다. “춘향 몽룡의 사랑 이야기에 묻혀서 그렇지 房子와 香壇은 어려서부터 洞네 親舊로 자라 서로 티격태격하며 ‘썸’ 타는 사이일 거예요. 서로 좋아하는 걸 洞네 사람 다 아는데 둘만 모르는 그런 커플요.”(조유아) ‘춘향과 몽룡’처럼 ‘房子와 香壇’도 입에 붙는 組合이지만 唱劇 ‘춘향’에 둘의 사랑을 主題로 한 소리는 아직 없다. 다만 劇 後半部, 두 사람이]]> <![CDATA[내일을 꿈꾸지만… 날개 꺾인 우리시대의 영웅]]> Tue, 03 May 2022 03:00:00 +0900 ‘아기장수 우투리’는 韓半島 全域에 내려오는 口傳 說話다. 暴政이 甚하던 時代 가난한 農家에서 태어난 우투리는 겨드랑이에 날개가 달린 英雄이지만 結局 뜻을 펴지 못하고 죽는다. 지난해 初演을 거쳐 서울演劇祭 選定作으로 지난달 29日 開幕한 演劇 ‘우투리: 可恐할 만한’도 이 說話에서 出發한다. 酷寒의 時代, 悲劇的 英雄이란 素材를 除外한 모든 것이 새롭다. 女性이 스스로의 決斷으로 英雄이 돼 社會構造的 搾取에 맞선다. 劇 中 우투리를 暗示하는 主人公 ‘3’(김희연)은 3等 市民이 모여 사는 都市의 洗濯所집 딸로 태어난다. 束縛의 굴레에서 벗어나 來日이 궁금한 삶을 살기 위해 떠난 곳에서 새 希望을 發見하지만, 이내 矛盾을 發見하고 苦惱에 빠진다. 이기쁨 演出家는 “永遠히 變하지 않을 것 같은 世上에 작은 龜裂을 내는 人物을 그리고 싶었다”고 말했다. 100分間 進行되는 公演에는 俳優 5名이 登場한다. ‘3’을 除外한 나머지 人物은 여러 配役과 내레이션을 함께 맡는다. 俳優이자 極]]> <![CDATA[“살면서 ‘그립다’ 표현 잘 안하는데… 그리운 사람 떠올리게 돼요”]]> Mon, 02 May 2022 03:00:00 +0900 《2015年 4月, 俳優 김수로(52)는 서울 종로구 大學路 小劇場에서 한 演劇을 만난다. 俳優가 아닌 製作者로서 그는 오사카 貧民村 在日 韓國人 家族의 삶을 그린 演劇 ‘야키니쿠 드래곤’(2008年)처럼 사람 냄새 나는 作品을 찾고 있던 터였다. 마침내 찾은 演劇은 그해 서울演劇祭에서 優秀賞, 演出賞을 받은 演劇 ‘돌아온다’였다.》]]> <![CDATA[‘29년 지기’ 김수로·강성진, 그리움 담은 막걸리로 돌아온다]]> Sun, 01 May 2022 12:02:00 +0900 2015年 4月, 俳優 김수로(52)는 大學路 小劇場에서 한 演劇을 만난다. 俳優가 아닌 製作者로서 그는 오사카 貧民村 在日 韓國人 家族의 삶을 그린 演劇 ‘야키니쿠 드래곤’(2008年) 같은 作品을 찾고 있던 터였다. 마침내 찾은 演劇은 그해 서울演劇祭에서 優秀賞, 演出賞을 거머쥔 演劇 ‘돌아온다’. 公演을 보자마자 오랜 親舊인 俳優 강성진(51)에게 連絡한다. “성진아 네가 꼭 봐야만 하는 演劇이 있다.” 마지막 公演 날, 강성진은 萬石이던 劇場에 겨우 구석의 한 자리를 얻어 演劇을 觀覽했다. “‘李 公演은 왜 이렇게 느린데 안 지루하지? 왜 이렇게 비어 있는데 꽉 찬 느낌이지?’ 그동안 봤던 演劇들과 次元이 다른 情緖였어요.”(강성진) “感動과 코미디가 잘 섞인 韓國의 ‘야키니쿠 드래곤’ 같은 作品을 製作하고 싶었는데 ‘돌아온다’를 만난 겁니다. 躊躇 않고 版權을 購入했죠.”(김수로) 그렇게 始作된 演劇 ‘돌아온다’가 7日부터 다시 舞臺에 오른다. 210席의 小劇場에서 初演됐던 2]]> <![CDATA[문화 칼럼니스트가 뽑은∼ 5월에 볼만한 뮤지컬 5]]> Thu, 28 Apr 2022 03:00:00 +0900 뮤지컬 ‘太陽의 노래’우리 時代 靑春들의 멜로드라마‘太陽의 노래’는 밝고 健康한 靑春들의 멜로드라마로 우리 時代 成長하는 靑春들의 얼굴을 보여주는 創作뮤지컬이다. 뜨거운 太陽 아래 서핑을 즐기는 少年 하람은 每日 밤 어두운 달빛 아래 버스킹을 열며 싱어송라이터의 꿈을 키우는 少女 해나를 만나 友情을 키워간다. 稀貴病 때문에 太陽을 避해야 하는 해나는 갑자기 몸의 異常을 느끼고, 하람의 곁을 떠나기로 決心한다.K팝 스타들로 構成된 出演陣이 눈길을 끈다. 수줍은 少年 하람 驛은 샤이니의 온유, 歌手 하성운, 펜타곤의 진호, 俳優 송건희, 골든차일드의 Y(와이)가 맡는다. 단단한 內面을 지닌 少女 해나는 에이핑크의 김남주, 俳優 이상아, 歌手 권은비價 演技한다.5월 3日부터 6月 26日까지 韓電아트센터에서 公演. 뮤지컬 ‘넥스트 투 노멀’家族의 아픔과 和解, 사랑2009年 브로드웨이에 入城하고, 2011年 國內 프로덕션 初演을 進行했던 뮤지컬 ‘넥스 투 노멀’이 7年 만에 다시 幕을 올린]]> <![CDATA[윤형빈, 소극장 코미디 공연…웃음 회복 앞장서]]> Fri, 22 Apr 2022 15:08:00 +0900 개그맨 윤형빈이 首長으로 있는 尹小그룹이 웃음 回復에 앞장서고 있다. 윤형빈이 直接 運營하는 弘大 윤형빈小劇場은 코로나19 時局 속에서도 社會的 距離두기를 지켜가면서 觀客들과 만났다. 지난 18日 政府가 2年 餘만에 距離두기 措置를 解除함에 따라 이제는 座席 간 띄어 앉기 없이 客席들을 맞이한다. 윤형빈小劇場은 오픈런으로 ‘쇼미더퍼니’, ‘홍콩쇼’, ‘코미디의 맛’을 公演 中이다. 每週 木曜日에는 개그 有望株들의 徹底한 生存 競爭 ‘쇼미더퍼니’가 펼쳐진다. ‘쇼미더퍼니’는 觀客들이 直接 勝者를 決定하는 서바이벌 形式의 公演이다. 金曜日엔 ‘홍콩쇼’가 ‘高品格 19禁 개그쇼’로 웃음을 膳賜하고, 週末엔 ‘코미디의 맛’을 公演한다. ‘코미디의 맛’은 50萬 名 以上이 觀覽하고 觀客 評點 9.9點을 記錄한 윤형빈小劇場의 代表 公演으로 ‘觀客과의 戰爭’을 리뉴얼한 公演이다. 特히, 윤형빈, 김지호, 정찬민, 신윤승 等 KBS2 ‘개勝者’에서 活躍했던 國內 最高의 개그맨들의 개그를 만나볼 수]]> <![CDATA[감정없는 소년이 홀로 남겨진 후, 인생 무대를 감흥으로 꽉 채우다]]> Tue, 19 Apr 2022 03:00:00 +0900 뮤지컬 ‘아몬드’의 主人公은 腦 속 扁桃體價 남들보다 작아 先天的으로 感情 表現이 不可能한 16歲 少年 輪栽다. 기쁨과 슬픔, 두려움과 恐怖를 느끼지 못하는 少年. 죽어가는 사람을 봐도 그저 泰然하기만 한 윤재를 두고 사람들은 ‘怪物’이라 부른다. 또 한 名의 少年이 있다. 市場에서 엄마를 잃어버린 뒤 入養과 罷養을 反復하며 ‘怪物’처럼 거칠게 자라난 곤이. 다시 親父母를 찾았지만 어릴 때 겪은 傷處로 인해 작은 波長에도 크게 動搖하는 感情 過剩을 겪는다. 2日 서울 강남구 코엑스아티움에서 初演된 뮤지컬 ‘아몬드’는 怪物 같은 두 少年이 만나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다. 이야기는 윤재의 生日이자 크리스마스이브에 始作된다. 怪漢이 휘두른 凶器에 할머니가 世上을 떠나고 엄마는 植物人間이 된다. 自身을 ‘世上에서 가장 예쁜 怪物’이라 불러주는 家族을 잃은 윤재는 하루아침에 혼자가 된다. 하지만 家族들의 빈자리는 곤이, 도라, 申 博士 等 親舊와 이웃으로 채워진다. 그들과 關係를 맺으며]]> <![CDATA[KT&G장학재단, 청소년 무용 인재 발굴한다…문화예술 장학사업 진행]]> Mon, 18 Apr 2022 16:49:00 +0900 KT&G奬學財團이 舞踊(발레) 分野 靑少年 人材를 發掘하고 育成하기 위해 文化藝術 奬學生을 募集한다. KT&G奬學財團은 韓國메세나協會, 世界발레指導者協議會와 함께 ‘KT&G奬學財團 文化藝術 奬學事業’을 進行한다고 18日 밝혔다. 이番 奬學事業은 靑少年 人材들을 國內外 舞臺에서 活躍하는 藝術家로 성장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KT&G奬學財團과 韓國메세나協會는 2016年부터 舞踊, 音樂, 傳統藝術, 美術 分野 奬學生을 選拔해 1人當 年間 500萬 원의 奬學金을 支援하고 있다. 올해엔 總 40名의 奬學生에게 2億 원의 奬學金을 傳達할 計劃이다. 支援對象은 中學校 1學年부터 高等學校 3學年까지 발레를 專攻한 學生들이다. 이달 27日까지 이메일을 통해 오디션 參加申請書와 示範 動映像을 提出하면 된다. 1次 審査에 合格한 志願者는 오는 5月 公開 오디션을 거쳐 最終 奬學生으로 選拔된다. KT&G奬學財團 關係者는 “文化藝術 奬學生으로 選定됐던 學生들이 이미 다양한 世界舞臺에서]]> <![CDATA[‘괴물’ 소년들의 성장기…뮤지컬 ‘아몬드’, 원작 감동 그대로 옮겼다]]> Mon, 18 Apr 2022 11:41:00 +0900 뮤지컬 ‘아몬드’의 主人公은 腦 속 扁桃體價 남들보다 작아 先天的 感情 表現 不能症에 걸린 16歲 少年 輪栽다. 기쁨과 슬픔뿐 아니라 두려움, 恐怖도 느끼지 못하는 少年. 죽어가는 사람을 봐도 그저 泰然하기만 한 윤재는 어려서부터 ‘怪物’이라 불린다. 또 한 名의 少年이 있다. 市場에서 엄마를 잃어버린 뒤 入養과 罷養을 反復하며 ‘怪物’처럼 거칠게 자라난 곤이. 다시 親父母를 찾았지만 어릴 때 겪은 傷處로 인해 작은 波長에도 크게 動搖하는 感情 過剩을 겪는다. 2日 서울 강남구 코엑스아티움에서 開幕한 뮤지컬 ‘아몬드’는 怪物 같은 두 少年이 만나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다. 本格的인 이야기는 윤재의 生日이자 크리스마스 이브에 始作된다. 怪漢이 휘두른 凶器에 할머니는 世上을 떠나고 엄마는 植物人間이 된다. 自身을 ‘世上에서 가장 예쁜 怪物’이라 불러주는 家族을 잃은 윤재는 하루아침에 혼자가 된다. 하지만 家族들의 빈자리는 곤이, 도라, 申 博士 等 親舊와 이웃으로 채워진다. 그들과 關係를]]> <![CDATA[“한국적 스토리의 명작 뮤지컬 만들어 세계무대 올릴 것”]]> Mon, 18 Apr 2022 03:00:00 +0900 뮤지컬 ‘킹키부츠’ ‘물랑루즈!’ ‘백투더퓨처’…. 美國 뉴욕 브로드웨이, 英國 웨스트엔드를 달구며 世界的으로 興行한 이 뮤지컬들은 初演 製作부터 國內 企業이 共同 製作者로 參與했다. 이 過程에서 中心 役割을 한 人物이 있다. 2014年 韓國을 떠나 8年 넘게 브로드웨이에서 孤軍奮鬪하고 있는 최윤하 PD(42)가 主人公. CJ ENM 公演事業部 所屬인 그의 業務는 美國 브로드웨이에서 興行할 만한 뮤지컬을 찾는 것이다. 그가 될성부른 作品을 찾아내면 會社는 共同 製作에 나선다. 그를 사로잡은 作品들은 美國 토니상과 英國 로런스 올리비에賞을 受賞하며 名作 班列에 올랐다. 13日 美國 뉴욕 現地에 있는 그를 畫像으로 만났다. “8年間 成功도 했지만 失敗도 참 많이 했어요. 臺本 읽기부터 製作陣 構成, 俳優 캐스팅, 初演까지…. 作品 하나 올리는 데 5∼6年씩 걸리는 브로드웨이는 正말 忍耐心이 必要한 곳입니다.(웃음)” 그의 眼目을 거쳐 共同 製作된 作品들에는 觀客뿐 아니라 評壇 好評도 쏟아졌다. 신디]]> <![CDATA[이 남자를 사로잡으면 명작 반열에…“K뮤지컬도 좋은반응 얻을 것”]]> Sun, 17 Apr 2022 13:12:00 +0900 뮤지컬 ‘킹키부츠’ ‘물랑루즈!’ ‘백투더퓨처’…. 美國 뉴욕 브로드웨이, 英國 웨스트엔드의 劇場街를 달구며 世界的으로 興行한 이 뮤지컬들은 얼핏 보면 韓國과 關聯이 없어 보인다. 하지만 그 裏面엔 世界 初演 製作 段階서부터 韓國企業의 積極的인 參與가 있었다. 세 作品의 共同製作에 나선 것. 이 過程에서 中心軸 役割을 한 人物이 있다. 2014年 忽然히 韓國을 떠나 8年 넘게 브로드웨이에서 孤軍奮鬪하는 최윤하 PD(40)가 主人公이다. CJ ENM 公演事業部 所屬인 그의 業務는 美國 브로드웨이에서 興行할 뮤지컬을 찾는 것이다. 一旦 그가 될성부른 作品을 찾아내면 會社는 共同 製作에 나선다. 그를 사로잡은 作品들은 美國 토니상과 英國 로렌스 올리비에賞을 受賞하며 名作 班列에 올랐다. 13日 뉴욕 現地에 있는 그를 畫像으로 만났다. “8年 間 成功도 했지만 失敗도 참 많이 했어요. 臺本 리딩부터 創作眞 構成, 俳優 캐스팅, 트라이아웃, 初演까지…. 作品 올리는 데에만 5~6年 씩 걸리는 브로드]]> <![CDATA[‘가짜’와 ‘가짜’가 만나 진짜 인생을 찾다]]> Tue, 12 Apr 2022 03:00:00 +0900 美國 뉴저지州의 어느 小都市. 大型마트 職員인 韓國系 入養兒 수아가 殊常한 怪짜老人 네불라를 만나면서 이야기는 始作된다. 自身을 寫眞作家라 속인 수아에게 네불라는 撮影을 依賴한다. 撮影 過程에서 알게 된 네불라의 正體. 그는 미치광이 殺人魔로 알려진 獨裁者의 네 番째 代役俳優였다. 서울 中區 國立정동극장에서 1日 開幕한 뮤지컬 ‘쇼맨: 어느 獨裁者의 네 番째 代役俳優’는 假짜 獨裁者와 假짜 寫眞作家가 만나 各自의 모습을 찾는 過程을 그린다. ‘女神님이 보고 계셔’ ‘레드北’을 만든 ‘한二泊 트리오’(한정석 作家, 이선영 作曲家, 박소영 演出家)의 3年 만의 新作이다. 남 흉내를 잘 냈던 8歲 少年 時節부터 劇團에서 端役을 轉轉하던 靑年, 獨裁者 帶域으로 群衆 演說을 擔當했던 때까지…. 主人公 네불라를 번갈아 가며 演技하는 俳優 尹나무, 江기둥은 나이를 超越한 演技로 한 男子의 人生을 펼쳐낸다. 이를 곁에서 지켜보는 수아(박란주, 정운선)는 스스로를 몸이 아픈 동생을 돌보는 保姆쯤]]> <![CDATA[“브로드웨이 안 부럽네” 토종 뮤지컬, 무대 달구다]]> Sat, 09 Apr 2022 03:00:00 +0900 《팬데믹으로 賣出이 10分의 1로 急減한 最近 뮤지컬 市場에서 國內 創作뮤지컬이 占有率을 높이고 있다. 美國 브로드웨이, 英國 웨스트엔드에 비해 훨씬 짧은 20餘 年의 歷史에도 宣傳하고 있는 韓國 創作뮤지컬의 底力을 알아봤다》]]> <![CDATA[삼양식품, BTS 美콘서트 메인스폰서 참여…불닭 출시 10주년 기념]]> Fri, 08 Apr 2022 11:12:00 +0900 삼양식품이 그룹 防彈少年團의 美國 라스베이거스 콘서트에 메인스폰서로 參與한다. 삼양식품은 불닭볶음麵 出市 10周年을 記念해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 - 라스베이거스(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 ? LAS VEGAS) 메인스폰서로 參與한다고 8日 밝혔다. 이番 콘서트는 오는 8~9日(以下 現地時間)과 15~16日 라스베이거스 얼리前트 스타디움에서 進行된다. 삼양식품은 K-컬처를 사랑하는 全 世界 팬들에게 콘서트 期間 동안 불닭볶음麵을 弘報할 計劃이다. 콘서트 期間 동안 불닭 弘報 부스를 運營해 불닭볶음麵의 10年間 歷史를 紹介하고, 觀客들이 直接 參與하는 이벤트를 進行한다. 또 이番 콘서트를 통해 國內와 中國에서 公開한 ‘불타오르게 偉大하게’ 英文 廣告를 現地 팬들에게 선보일 豫定이다. 팬들을 위한 限定版 굿즈와 防彈少年團 멤버들의 얼굴이 새겨진 限定版 포토카드에도 公式 스폰서로 三養食品 불닭 로고를 揷入한다. 아울러 불닭 弘報 부스에선 루이비통, 나이키와 協業으로]]> <![CDATA[“와일드한 아이다-멋쟁이 암네리스, 딱 우리들 캐릭터”]]> Fri, 08 Apr 2022 03:00:00 +0900 “想像조차 못 해본 作品인데 벌써 세 番째라니!” 5月 서울 龍山區 블루스퀘어 新韓카드홀에서 開幕하는 뮤지컬 ‘아이다’의 두 主役 윤공주(41)와 아이비(40)는 한목소리로 말했다. 윤공주는 누비아의 公主 아이다 役을, 아이비는 이집트의 公主 암네리스 役을 各各 맡았다. 뮤지컬 ‘시카고’ ‘지킬 앤 하이드’에서도 合을 맞췄던 두 俳優는 2016年 ‘아이다’ 네 番째 시즌부터 한 舞臺에 나란히 서고 있다. “‘아이다’는 2005年 初演 當時 앙상블부터 始作해 암네리스 오디션까지 봤는데 다 떨어졌거든요. 그러다 10年 만에 생각지도 못한 아이다 役을 맡게 된 거예요.”(윤공주) “大韓民國 最高 俳優들이 거쳐 간 作品이잖아요. 막상 오디션에 붙으니 舞臺 恐怖症이 생길 程度로 緊張됐어요. 어려웠던 만큼 成長할 수 있었던 所重한 作品이에요.”(아이비) 同名의 베르디 오페라(1871年)를 原作으로 한 ‘아이다’는 이집트에 捕虜로 끌려온 아이다가 이집트의 司令官 라다메스와 사랑에 빠지는 이야기]]> <![CDATA[“나라 뺏긴 감정 공감하는 것 같아”…뮤지컬 ‘아이다’ 사랑받는 이유는]]> Thu, 07 Apr 2022 11:15:00 +0900 “想像조차 못 해본 作品인데 벌써 세 番째네요!” 5月 開幕하는 뮤지컬 ‘아이다’에서 아이다 役의 윤공주(41)와 암네리스 役의 아이비(40)는 한 목소리로 말했다. ‘시카고’ ‘지킬 앤 하이드’에 이어 두 사람은 2016年 ‘아이다’의 세 番째 公演부터 한 舞臺에 서고 있다. “‘아이다’는 2005年 初演 앙상블부터 始作해 암네리스 오디션도 봤는데 다 떨어졌거든요.(웃음) 그러다 10年 만에 正말 생각지도 못한 아이다를 하게 된 거예요.”(윤공주) “大韓民國 最高 俳優들만 거쳐 간 作品이잖아요. 막상 오디션에 붙으니 舞臺 恐怖症이 생길 程度로 緊張됐어요. 어려웠던 만큼 成長할 수 있었던 所重한 作品이에요.”(아이비) 古代 이집트의 파라오 時代를 背景으로 하는 同名의 베르디 오페라(1871年)를 原作으로 한 ‘아이다’는 映畫 ‘라이온 킹’의 音樂을 만든 傳說의 듀오 엘튼 존, 팀 라이스의 作品이다. 아프리카 傳統 樂器를 活用한 音樂에 팝, 록, 가스펠 等 다양한 장르를 섞어 만든 21個 넘버는]]> <![CDATA[사라져가는 나의 기억을 몸짓만으로…]]> Tue, 05 Apr 2022 03:00:00 +0900 몸짓만으로 이야기를 풀어가는 演劇이 있다. 大使는 거의 없다. 마임과 춤을 통해 敍事를 傳達하고 感情을 表現한다. 서울 城東區 우란文化財團에서 14日 開幕하는 演劇 ‘네이처 오브 포겟팅(The Nature of Forgetting)’ 이야기다. 우란文化財團에서 1日 만난 英國 極端 시어터 리(Theatre Re) 所屬 기욤 피第 演出家는 “臺詞에 依存하기보다는 身體를 움직여 땀을 내어 觀客과 疏通하는 생생한 公演”이라고 紹介했다. ‘피지컬 시어터’라고도 불리는 ‘네이처…’는 俳優들의 몸짓만큼이나 音樂이 重要한 役割을 한다. 바이올린 키보드 드럼의 소리에 사운드 샘플러, 페달과 같은 電子音樂까지 더했다. 앨릭스 저드 音樂監督은 “2名의 演奏者가 모든 樂器를 活用해 라이브로 연주한다”며 “大使의 빈자리를 音樂이 代身하는 것”이라고 說明했다. 作品은 早期 癡呆에 걸린 55歲 男性의 머릿속 記憶을 통해 사랑과 友情, 만남과 離別, 生命과 죽음의 過程을 보여준다. 記憶이 完全히 사라진]]> <![CDATA[김준수 “거짓말같이 다시 찾아온 ‘데스노트’, 100% 보여드릴 것”]]> Sun, 03 Apr 2022 14:34:00 +0900 뮤지컬 俳優 兼 歌手 김준수가 뮤지컬 ‘데스노트’에서 ‘엘(L)’ 逆으로 5年 만에 돌아왔다. 김준수는 所屬社 팜트리아일랜드를 통해 지난 1日 ‘데스노트’ 프리뷰 公演을 마친 所感으로 “거짓말같이 뮤지컬 ‘데스노트’가 다시 찾아왔다”며 “프리뷰 公演이었지만 함께한 모든 俳優들이 첫 公演이라는 마음가짐으로 正말 緊張하고, 只今까지 熱心히 準備한 모습들 100%를 보여드리기 위해 함께 努力했다”고 傳했다. 이어 “무엇보다 觀客분들께 舞臺를 선보이는 첫날, 좋은 公演 잘 올린 것 같아 뿌듯하다. 앞으로도 每回 모든 公演 最善을 다해 좋은 舞臺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 正말 感謝하다”고 밝혔다. 5年 만에 오디컴퍼니의 새 프로덕션으로 다시 舞臺에 오른 뮤지컬 ‘데스노트’는 同名의 日本 漫畫를 原作으로, 天才 高等學生 ‘야가미 라이토’와 그에 맞서는 名探偵 ‘엘(L)’의 熾烈한 頭腦 싸움을 그려낸 作品이다. 김준수는 베일에 싸여 있지만 뛰어난 頭腦와 推理力으로 未濟 事件을 解決하는 世界 最高의 名探偵]]> <![CDATA[극장장 된 연출가 “현장과 극장 잇는 게 내 역할”]]> Fri, 01 Apr 2022 03:00:00 +0900 서울 大學路가 ‘公演 1番地’가 된 데에는 1981年 建立된 韓國文藝振興院 文藝會館(現 韓國文化藝術委員會 아르코예술극장)의 影響이 크다. 700餘 席의 中劇場과 200餘 席의 小劇場, 演習室, 扮裝室 等을 갖춘 文藝會館 完工 以後 大學路에 샘터파랑새극장을 始作으로 小劇場들이 연달아 門을 열었다. 特히 신촌과 明洞 隣近에 있던 旣存 小劇場들이 옮겨오며 大學路는 ‘公演 1番地’로 자리매김했다. 大學路 公演 歷史의 産室인 아르코藝術劇場이 지난해 建立 40周年을 맞았다. 올해 1月엔 劇團 ‘東’ 創立者인 演劇演出家 강량원 氏(59)를 새 劇場葬으로 맞았다. 아르코예술극장에서 24日 만난 姜 劇場長은 “現場에서 活動하는 創作者가 劇場葬으로 일하게 된 만큼, 劇場과 現場을 잇는 役割에 最善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演劇 ‘베서니’로 2016年 東亞演劇賞 作品賞 및 演出賞을 받았던 그는 누구보다 活潑하게 現場을 누빈 演劇人이다. 그는 “아르코藝術劇場이 創作인의 創作活動을 支援하고 다양한 談論을 만들어내는 公共]]> <![CDATA[“마틸다는 어디서든 기죽지 않아요… 무대란 꿈을 좇는 우리처럼”]]> Fri, 01 Apr 2022 03:00:00 +0900 “마틸다가 어떤 아이인지 말해볼래요?” 지난달 24日 서울 中區 한 演習室에서 進行된 뮤지컬 ‘마틸다’ 兒役俳優 오디션 現場. 뮤지컬 ‘마틸다’ 오리지널 製作社인 英國 로열셰익스피어 所屬 닉 애슈턴 演出家의 말이 끝나기 무섭게 13名의 아이들은 엉덩이를 들썩이며 번쩍 손을 들었다. 한 아이가 자리에서 일어나 答했다. “잘못된 일을 自己가 바꿀 수 있다고 생각해요.” 다른 아이들도 질세라 對答했다. “텔레비전보다 冊 읽는 걸 좋아해요.” “마틸다는 누구 앞에서도 기죽지 않아요.” 10月 서울 디큐브아트센터에서 開幕하는 뮤지컬 ‘마틸다’는 지난해 9月부터 主人公 마틸다 役을 包含해 兒役俳優 오디션을 進行 中이다. 兒役 캐릭터가 中心인 이 作品은 天才 少女 마틸다가 어려운 環境에서 自身의 運命을 바꿔 가는 이야기를 그렸다. 이날 오디션은 마틸다 驛 最終 候補群을 推理는 一種의 準決勝 자리였다. 여기까지 올라온 아이들은 8∼11歲로 初等學校 低學年이 많았다. 劇 中 5歲 少女인 마틸다를]]> <![CDATA[브로드웨이 무대 서는 루나 “한국인의 강인함-열정 보여주고파”]]> Thu, 31 Mar 2022 15:23:00 +0900 “K팝 ‘아이돌’이 돈을 잘 벌고 즐거운 職業만은 아니라는 點을 보여주고 싶었습니다.” 올해 11月 20日부터 美國 뉴욕 브로드웨이 ‘서클人더스퀘어시어터’에서 공연될 뮤지컬 ‘K팝’(KPOP)의 主演을 맡은 걸그룹 에프엑스 出身의 루나(박선영·29)가 지난달 30日(現地 時間) 뉴욕 맨해튼 素材 한국문화원에서 ‘K팝’ 製作팀과 함께 記者會見을 열고 公演에 臨하는 覺悟를 밝혔다. 루나는 “브로드웨이 뮤지컬 俳優로 서기까지 16年이 걸렸다. K팝을 世界에 알릴 수 있는 機會가 생겨 靈光”이라면서 “K팝 아이돌에 가려진 이면성, 아이돌이나 한 그룹이 誕生하기까지 걸리는 努力과 試鍊 等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말했다. 韓國에서 ‘맘마미아’, ‘人 더 하이츠’ 等에 出演하며 뮤지컬 俳優로 認知度를 높인 그는 新人의 覺悟로 ‘K팝’ 오디션에 支援해 主演 ‘無二’ 役割을 따냈다. 그는 “이 뮤지컬을 통해 藝術을 꿈꾸는 젊은 사람들에게 ‘삶을 抛棄하지 말고 앞으로 나가라’는 메시지를 주고 싶었다”며]]> <![CDATA[아역배우만 ‘20명’ 뮤지컬 마틸다… 오디션도 ‘수업’처럼]]> Thu, 31 Mar 2022 12:05:00 +0900 “마틸다가 어떤 아이인지 말해볼래요?”24일 午後 서울 中區 신당동의 한 演習室. 뮤지컬 ‘마틸다’의 닉 애쉬튼 國外協力演出의 말이 끝나기 무섭게 13名의 아이들은 엉덩이를 들썩이며 번쩍 손을 들었다. 처음 指目된 한 아이가 자리에서 일어나 答했다. “잘못된 일을 自己가 바꿀 수 있다고 생각해요.” 다른 아이들도 질세라 對答했다. “텔레비전보다 冊 읽는 걸 좋아해요.” “마틸다는 누구 앞에서나 기죽지 않아요.” 開幕까지 7個月 넘게 남았지만 뮤지컬 ‘마틸다’는 舞臺에 오를 兒役俳優를 뽑는 오디션으로 한창이다. 뮤지컬 ‘마틸다’는 觀覽等級 ‘8歲 以上’이지만 8歲 언저리의 兒役俳優價 가장 많이 出演하는 作品이다. 主人公 마틸다는 勿論이고 앙상블까지 包含하면 兒役俳優萬 8名이 出演한다. 지난해 9月 始作된 兒役俳優 오디션에는 男女 包含 800餘 名이 支援했으며 復讐 캐스팅을 勘案하면 最終的으로 約 20名의 아이들이 舞臺에 서게 된다. 이날 마틸다 役을 뽑는 세미파이널 오디션에 參席한 아]]> <![CDATA[“연극은 타인과 함께 부대끼며 감정에 공감하는 장르”]]> Tue, 29 Mar 2022 03:00:00 +0900 演劇 ‘王서개 이야기’ ‘撫順 6年’ ‘修正의 밤’에 歷史 속 被害者들을 등장시켜 容恕와 回復이란 묵직한 質問을 던져왔던 演出家 이준우(37)는 지난해 첫 추리극 挑戰에 나서 成功을 거뒀다. 第58回 東亞演劇賞 作品賞과 新人演出賞, 第14回 大韓民國 演劇 大賞을 받은 話題作 ‘붉은 落葉’ 이야기다. 지난해 觀覽을 놓친 觀客을 위해 다음 달 15∼17日 仁川文化藝術會館 小公演場에서 再공연된다. 토머스 H 쿡의 推理小說을 原作으로 한 ‘붉은 落葉’은 한 男性이 이웃집 아이 失踪 事件의 容疑者로 自身의 아들이 指目된 後, 內面에서 벌어지는 믿음과 疑心의 經路를 追跡한 作品이다. 서울 鍾路區 동아미디어센터에서 22日 만난 이준우 演出家는 “演劇은 俳優와 人物이 中心이 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붉은 落葉’ 亦是 아들을 疑心하는 아버지란 中心人物에 集中하며 緊張感 있게 따라가는 作品”이라고 말했다. 東亞演劇賞 審査委員들은 그에 對해 ‘流行을 좇지 않고 正統 演劇을 追求하는 젊은 演劇人’이]]> <![CDATA[문화 칼럼니스트 이민희가 뽑은∼ 4월에 볼만한 뮤지컬 5]]> Tue, 29 Mar 2022 03:00:00 +0900 뮤지컬 ‘웨스턴 스토리’ 西部開拓時代의 浪漫 코미디冒險과 無法, 銃잡이와 保安官이라는 키워드로 대표되는 美國 西部開拓時代를 背景으로 하는 創作 뮤지컬 ‘웨스턴 스토리’는 荒凉한 沙漠 한 가운데 位置한 ‘다이아몬드 살롱’에서 벌어지는 事件을 담은 코미디 作品이다.황량한 沙漠 한 가운데 놓인 술집인 다이아몬드 살롱을 運營하며 어렵사리 生計를 이어가던 제인 존슨은 ‘西部의 3人坊인 와이어트 어프, 조세핀 마커스, 조니 링고에게 懸賞金이 걸려있다’는 事實을 알고 이들을 誘引한다. 그러나 이들 3人坊을 向한 復讐心으로 불타는 銃잡이 빌리 후커價 이들에 앞서 到着하면서 計劃이 모두 헝클어지기 始作한다.저마다의 事緣과 目的을 가진 사람들이 各自 願하는 것을 얻기 위해 決鬪를 벌이는 過程을 愉快하게 풀어내며 웃음을 膳賜한다. 강혜인, 김이후, 최지혜, 임준혁, 倍나라, 윤소호 等이 舞臺에 오른다.5월 22日까지 大學路 유니플렉스 1관에서 公演.뮤지컬 ‘지붕위의 바이올린’時代를 뛰어넘는 古典 名作뮤]]> <![CDATA[“믿음과 의심 파고드는 추리극…긴장감 있는 연출 해보고싶었죠”]]> Mon, 28 Mar 2022 12:01:00 +0900 ‘王서개 이야기’ ‘撫順 6年’ ‘修正의 밤’…. 歷史 속 被害者들을 舞臺에 등장시켜 容恕와 回復이란 묵직한 質問을 던져왔던 演出家 이준우(37)는 지난해 처음 推理劇에 挑戰했다. 토머스 H. 쿡의 小說을 原作으로 한 演劇 ‘붉은 落葉’이다. 한 男性이 이웃집 아이 失踪 事件의 容疑者로 自身의 아들이 指目된 後, 內面에서 벌어지는 믿음과 疑心의 經路를 追跡해 가는 作品이다.그의 첫 추리극은 그야말로 지난해의 話題作이 됐다. 第58回 東亞演劇賞 作品賞과 新人演出賞을 거머쥐고 第14回 大韓民國 演劇 大賞을 받는다. 못 보고 지나친 觀客들을 위해 4月 15~17日 仁川文化藝術會館에서 再공연된다. 22日 서울 鍾路區 동아미디어센터에서 만난 그는 “演劇에선 俳優가 보여야 하고 人物이 中心이 되어야 한다고 생각해왔다”며 “‘붉은 落葉’ 亦是 아들을 疑心하는 에릭이라는 中心 人物의 內面을 緊張感 있게 따라가게 하는 作品”이라고 말했다. ‘演劇界에서 번지는 流行을 쫓아가지 않고 正統 敍事劇을]]> <![CDATA[DIMF 뮤지컬 스타 26, 27일 본격 경연]]> Fri, 25 Mar 2022 03:00:00 +0900 <![CDATA[‘대역’ 사라진 공연계… 출연배우 확진에 줄취소]]> Mon, 21 Mar 2022 03:00:00 +0900 19日 國立劇團 홈페이지에 演劇 ‘엔젤스 인 아메리카 파트 투: 페레스트로이카’의 公演이 21日부터 나흘間 中斷된다는 空地가 올라왔다. 出演 俳優가 코로나19에 確診됐기 때문이다. ‘엔젤스…’ 公演이 取消된 게 이番이 처음은 아니다. 11日 첫 確診者가 發生해 公演이 取消된 後 出演 俳優들이 줄줄이 確診돼 只今까지 公演이 再開되지 못했다. ‘엔젤스…’는 別途의 代役 俳優를 두지 않고 있어 1名이라도 確診되면 公演을 올리지 못한다. 이 때문에 總 28回 次 公演 中 折半에 가까운 12回 次 公演이 取消됐다. 最近 公演系에서 ‘엔젤스…’ 같은 事例가 續出하고 있다. 代役 俳優를 두지 않아 出演 俳優가 確診되면 公演 自體가 바로 取消되는 것이다. 演劇, 뮤지컬에선 突發 狀況에 對備해 代役을 두는 게 慣行이지만 最近엔 그런 公演이 드물다고 한다. 5日 開幕한 創作歌舞劇 ‘잃어버린 얼굴 1895’도 10日부터 5日間 公演이 取消됐다. 帶域 없이 휘 役을 單獨으로 맡은 俳優 윤태호가 코로나1]]> <![CDATA[주연배우 코로나 확진에 공연 줄취소…대역 못쓰는 이유는?]]> Sun, 20 Mar 2022 12:16:00 +0900 19日 國立劇團 홈페이지에 演劇 ‘엔젤스 인 아메리카 파트 투: 페레스트로이카’의 公演이 21日부터 4日間 中斷된다는 空地가 올라왔다. 出演 俳優의 코로나19 確診 때문이다. ‘엔젤스…’ 公演이 取消된 게 이番이 처음은 아니다. 11日 첫 確診者 發生 以後 出演 俳優들이 줄줄이 確診돼 只今까지 公演이 再開되지 못했다. ‘엔젤스…’는 別途의 代役 俳優를 두지 않고 있어 1名이라도 確診되면 公演을 올리지 못한다. 이 때문에 總 28回 次 公演 中 折半에 가까운 12回 次 公演이 取消됐다. 最近 公演系에서 ‘엔젤스…’ 같은 事例가 續出하고 있다. 代役 俳優를 두지 않고 있어 出演 俳優가 確診되면 公演 自體가 取消되는 것이다. 元來 演劇, 뮤지컬 等 公演에선 突發 狀況에 對備해 代役을 두는 게 慣行이지만 最近엔 그런 公演이 드물다고 한다. 5日 開幕한 創作歌舞劇 ‘잃어버린 얼굴 1895’도 10日부터 5日間 公演이 取消됐다. 帶域 없이 휘 驛에 單獨 캐스팅된 俳優 윤태호가 코로나19에]]> <![CDATA[“오래전 역사라 생각했는데, 전쟁은 지금도…”]]> Thu, 17 Mar 2022 03:00:00 +0900 劇作家 김도영(34·寫眞)의 履歷은 戰爭敍事로 빼곡하다. 背景은 主로 第2次 世界大戰. 2020年 東亞演劇賞 戱曲賞을 안겨준 ‘王서개 이야기’는 日本軍에 家族을 잃은 王鉏개가 加害者들을 찾아가 復讐하는 이야기다. ‘撫順 6年’은 1950年 中國 푸순(撫順)의 戰犯管理所에서 벌어진 일을 그렸다. ‘修正의 밤’은 戰後 中國 間島와 北韓 新義州를 境界로 國境이 그어진 時期를 背景으로 한다. 30日 開幕하는 新作 ‘金朝 이야기’는 그가 처음 선보이는 6·25戰爭 이야기다. 서울 龍山區 國立劇團에서 15日 만난 그는 “只今껏 오래前 歷史를 써왔다고 생각했는데 戰爭은 只今도 벌어지고 있다”며 “내가 쓰는 戰爭 이야기가 同時代 敍事가 되고 있는 狀況이 참 妙하다”고 말했다. ‘金朝 이야기’는 금조와 그女가 만난 36名의 避亂民 모두가 主人公이다. 觀客은 금조의 視線을 따라 戰爭을 겪는 無數한 삶을 目擊하게 된다. “戰爭을 經驗한 사람들은 完全 다른 사람이 돼요. 선량한 사람이 抱主가 되기도]]> <![CDATA[신구, ‘라스트 세션’ 15·17일 공연도 불참…“19일 예정대로”]]> Tue, 15 Mar 2022 18:00:00 +0900 俳優 新舊가 最近 健康 問題로 演劇 ‘라스트 세션’에 不參한 가운데 自身의 마지막 公演인 19日에 復歸할 豫定이다. 製作社 파크컴퍼니는 新舊가 出演 豫定이었던 15日과 17日 캐스팅을 俳優 吳永洙로 變更한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新舊의 마지막 公演日인 19日 公演은 豫定대로 進行될 豫定이라고 傳했다. 앞서 新舊는 健康 問題로 지난 10日 公演 終了 後 入院했고, 12日 캐스팅이 吳永洙로 交替된 바 있다. 파크컴퍼니는 지난 11日 SNS를 통해 “신구 先生님께서 最近 健康이 안 좋으신 狀態에서도 觀客과의 約束을 지키기 위해 病院에 가지 않고 舞臺에 오르셨다. 先生님께서는 公演을 繼續하길 願했으나 周邊에서 深刻하다고 判斷해 說得을 통해 어제 公演 終了 後 現在 治療 中”이라고 說明했다. 그러면서 “觀客과의 約束을 最優先으로 해오셨던 만큼 只今도 이 狀況을 너무 힘들고 未安해하신다”며 “갑작스러운 캐스팅 變更으로 不便을 드려 罪悚하다”고 덧붙였다. 演劇 ‘라스트 세션’은 英國이 獨逸과의]]> <![CDATA[신구, 건강 문제로 입원 치료 중…연극 ‘라스트 세션’ 캐스팅 변경]]> Fri, 11 Mar 2022 17:03:00 +0900 俳優 新舊가 健康 問題로 인해 現在 入院 治療 中이다. 演劇 ‘라스트 세션’ 製作社 파크컴퍼니 側은 11日 “(劇 中) 프로이트 役으로 出演 中인 新舊 俳優의 健康 問題로 인해 캐스팅 日程이 變更됐다”라고 밝히며 12日 公演에서는 新舊 代身 吳永洙價 舞臺에 오른다고 알렸다. 파크컴퍼니 側은 “신구 先生님께서 最近 健康이 안 좋으신 狀態에서도 觀客과의 約束을 지키시기 위해 病院에 가지 않고 舞臺에 오르셨다”라며 “先生님께서는 公演을 繼續하길 願하셨으나 周邊에서 說得을 통해 어제(10日) 公演 終了 後 入院해 現在 治療 中”이라고 傳했다. 이어 “觀客과의 約束을 最優先으로 해오셨던 만큼 只今도 (新舊가) 이 狀況을 너무 힘들고 未安해하신다”라고 說明했다. 한便 新舊는 1936年生으로 올해 우리나이로 87歲다. 最近 演劇 ‘라스트 세션’ 舞臺에 올라 演技活動을 繼續해서 이어오고 있다. (서울=뉴스1)]]> <![CDATA[나를 감춰야 했던 역사속 그 순간들이 나를 잃어버린 지금의 우리에게 묻다]]> Thu, 10 Mar 2022 03:00:00 +0900 7日 演劇 ‘不可不可’ 리허설이 한창인 서울 鍾路區 世宗文化會館 2層 演習室. 階伯將軍 役의 俳優 정홍구價 長劍을 들고 서 있다. 李哲熙 演出家는 그를 向해 “戰爭에 나가기 前 아내를 죽이는 演技에 沒入하지 못하고 있다”고 다그쳤다. 이어진 다음 場面. 舊韓末 朝廷大臣 役을 맡은 俳優 주성환에게 을사늑약 締結에 同意를 求하는 日本人 朝鮮 總督이 묻는다. “東아시아 平和를 위해 條約을 締結하는 게 맞는가.” 이에 주성환은 기어들어가는 목소리로 연신 ‘不可不 가(不可不 可·不可避하니 可能하다)’ 或은 ‘不可 不可(不可 不可·絶對 不可하다)’를 읊는다. 지켜보던 階伯將軍은 손에 쥔 長劍을 머리 위로 올려 調整大臣의 목을 내리친다. 1980年代 政治的 彈壓으로 所信을 밝힐 수 없던 社會 雰圍氣를 諷刺한 演劇 ‘不可不可’가 30餘 年 만에 再誕生한다. 26日부터 서울市劇團이 世宗文化會館 M씨어터에서 선보이는 演劇 ‘不可不可’의 戱曲은 劇作家 이현화價 썼다. 이 作家는 이 作品으로 1988年]]> <![CDATA[80년대 문제작 연극 ‘불가불가’, 새로운 버전으로 무대 오른다]]> Wed, 09 Mar 2022 11:41:00 +0900 7日 午後 世宗文化會館에 位置한 한 演習室, 長劍을 든 한 男子가 서있다. 戰爭에 나가기 前 아내를 直接 칼로 죽이는 階伯將軍을 演技하는 俳優1(정홍구)이다. 配役에 沒入하지 못하고 헤매는 그를 演出家가 數次例 다그치고…. 이어진 다음 場面에서 俳優5(주성환)가 登場한다. 朝鮮말의 臣下를 演技하는 俳優5는 을사늑약 締結 當時 日本人 朝鮮 總督이 “東아시아 平和를 위해 條約을 締結하는 것이 可能하냐”고 묻자 기어들어가는 목소리로 ‘不可不 가(不可不 可·不可避하니 可能하다)’와 ‘不可 不可(不可 不可·絶對 不可하다)’를 내뱉는다. 이를 지켜보던 俳優1은 무언가에 홀린 듯 다가와 손에 쥔 長劍을 머리 위로 올려 俳優5의 목을 내리친다. 檢閱이 日常이던 1980年代 政治的 彈壓에 所信을 明確하게 밝히지 못했던 社會 雰圍氣를 諷刺한 演劇 ‘不可不可’가 30餘 年 만에 새롭게 誕生한다. 26日부터 서울市劇團이 올리는 演劇 ‘不可不可’는 劇作家 이현화價 쓴 原作이 脚色되어 舞臺에 오른다. 作品엔 황산벌戰鬪, 무신]]> <![CDATA[농인-청인 함께 막 올린 ‘미지의 세계’… 그건 어쩌면 즐거운 여행]]> Tue, 08 Mar 2022 03:00:00 +0900 俳優 박지영(25)의 母國語는 韓國 手語다. 農人(聾人·聽覺障礙人) 父母를 둔 그는 自然스레 손으로 對話하는 法을 배웠다. 열두 살에 처음 美國 姨母 집에 놀러가서 偶然히 農人 俳優가 出演한 드라마를 봤다. 그가 “弄印度 俳優가 될 수 있느냐”고 묻자 姨母는 當然하다는 듯 말했다. “勿論이지. 여기선 農人 俳優가 저 사람 말고도 많아.” 12日 幕을 올리는 다큐멘터리 演劇 ‘이것은 어쩌면 失敗談, 元來 題目은 인투디언노운(未知의 世界로, 엘사 아님)’의 主人公 農人 俳優 박지영의 이야기다. 그와 淸人(聽人·聽覺障礙가 없는 사람) 俳優 이원준(35)이 出演하는 이 作品은 두 사람이 함께 演劇을 完成하는 過程을 그린다. 서울 龍山區 國立劇團 演習室에서 1日 만난 두 사람은 “劇中 우리는 서로의 世界에 訪問한 異邦人 같은 存在”라며 “農人과 淸人이 無事히 같은 舞臺에 설 수 있을까를 苦悶하고 挑戰하는 過程을 담았다”고 말했다. 다큐멘터리 演劇인 만큼 두 俳優는 假想의 配役이 아닌 實存人物]]> <![CDATA[“장애인에 생생한 감동을” 수화통역-자막 연극 확산]]> Fri, 04 Mar 2022 03:00:00 +0900 國立정동극장은 지난달 27日 幕을 내린 演劇 ‘家族이란 이름의 不足’ 公演에서 聽覺障礙人을 위한 同時 字幕을 約 2週間 내보냈다. 聽覺障礙를 가진 主人公이 非障礙人 家族 사이에서 겪는 疏外를 그린 作品은 앞서 公演期間 中盤까지 字幕 시스템을 갖추지 않아 觀客의 抗議를 받았다. 이에 製作社가 急히 劇場과 協議해 한글字幕을 提供했다. 公共劇場을 中心으로 障礙 觀客의 接近性을 높이기 위한 배리어프리(barrier free·障礙人 親和) 움직임이 일고 있다. 國立劇團은 지난달 28日 開幕韓 演劇 ‘엔젤스 인 아메리카―파트 투: 페레스트로이카’의 每週 水, 金曜日 公演에 한글字幕 서비스를 提供하고 있다. 下半期에는 잔 다르크의 逸話를 바탕으로 한 ‘세인트 죠운’(10월)과 下層民 스카팽이 上流層을 골탕 먹이는 愉快한 諷刺劇 ‘스카烹’(11月) 等 比較的 많이 알려진 作品을 中心으로 字幕 서비스를 할 豫定이다. 지난해 動物의 生命權을 主題로 한 演劇 ‘로드킬 認 더 씨어터’에서는 모든 廻車에]]> <![CDATA[31세 소리꾼이 토해낸 80대 英리어왕의 광기]]> Thu, 03 Mar 2022 03:00:00 +0900 소리꾼 김준수(31)는 舞臺에서는 性別과 나이를 가리지 않는다. ‘西便制’의 男子아이 同好부터 ‘트로이의 女人들’의 젊은 女性 헬레네에 이르기까지 그의 演技 幅은 넓다. 17日 開幕하는 唱劇 ‘俚語’에서는 80代 老人 리어王을 演技한다. 서울 中區 國立劇場 演習室에서 1日 그를 만났다. “過去 女性이나 어린아이를 延期했을 때처럼 意識的으로 리어가 되지 않으려고 努力했어요. 리어 하면 老人이 먼저 떠오르잖아요. 저절로 등이 굽고 몸이 자유롭지 못한 거예요.” 老人을 演技하는 그의 몸짓이 作爲的으로 바뀌는 걸 警戒하기 위해 演出家 정영두는 한 映像을 보여줬다. 地下鐵을 기다리는 사람들의 日常을 담은 것이었다. “平素 눈여겨보지 않는 움직임을 活用해보면 좋겠다고 하시더라고요. 假令 리어가 미쳐갈 때도 無意識 中 나오는 몸짓이 있을 거예요. 그런 모습을 最大限 찾아가는 中입니다.” 唱劇 ‘俚語’는 셰익스피어 悲劇을 우리 言語와 소리로 再創作한 作品이다. 脚本은 ‘3月의 눈’을 쓴 배삼식,]]> <![CDATA[창극으로 만나는 ‘젊은 리어왕’…서른살 소리꾼 김준수]]> Wed, 02 Mar 2022 13:46:00 +0900 소리꾼 김준수(30)는 舞臺에선 性別과 나이를 가리지 않는다. 흥보, 몽룡 같이 젊은 男性이 ‘맡을 법한’ 配役뿐 아니라 ‘트로이의 女人들’의 헬레네, ‘패왕별희’의 우희, ‘西便制’의 어린 同好까지. 이番엔 本人 履歷上 最高齡 人物을 맡았다. 唱劇 ‘俚語’에서 俚語 役을 演技하는 그를 1日 서울 中區 國立劇場의 한 演習室에서 만났다. “女性이나 어린 아이를 延期했을 때처럼 오히려 리어가 되지 않으려 努力했어요. 리어하면 늙은 老人이 먼저 떠오르잖아요. 절로 등이 굽고 몸이 자유롭지 못한 거예요. 配役을 人爲的으로 演技하려고 하다보니 沒入感을 害치더라고요.” 서른 살의 김준수가 老人을 꾸미려 만들어내는 作爲的인 몸짓을 警戒하기 위해 演出家 정영두는 그에게 最近 한 映像을 보여줬다고 한다. 地下鐵을 기다리는 사람들의 日常的인 모습을 담은 映像이다. “平素 우리가 눈여겨보지 않는 動作들, 典型的으로 떠오르는 모습보다는 자연스러운 움직임을 活用해보면 좋겠다고 하시더라고요. 假令]]> <![CDATA[“다양한 배역 소화 아들 대견” “아버지 혼신 연기에 배우 꿈”]]> Wed, 02 Mar 2022 03:00:00 +0900 ‘올 것이 왔구나.’ 大學修學能力試驗을 目前에 둔 高3 아들은 “俳優가 되겠다”고 宣言했다. 아버지는 내色하지 않았지만 속으론 唐慌했다. 公演場을 따라다니며 自身의 舞臺를 숨죽여 보던 어린 아들이 俳優를 하겠다니…. 아들은 數年 뒤 俳優의 꿈을 이뤘고, 올해 1月에는 ‘알려지지 않은 藝術家의 눈물과 자이툰 파스타’로 第58回 東亞演劇賞 演技賞을 거머쥐었다. 18年 前 아버지가 탔던 바로 그 賞이다. 東亞演劇賞 最初로 富者(父子)가 演技賞을 受賞한 俳優 박지일(62)과 박용우(33) 이야기다. 두 俳優를 지난달 28日 서울 中區 명동예술극장에서 만났다. 박용우에 對한 東亞演劇賞 審査委員들의 審査評은 이랬다. “自身을 드러내지 않고 여러 配役을 柔軟하게 消化해 作品의 받침 役割을 톡톡히 했다.” 심사평을 接한 둘은 놀랐다. 박지일이 아들에게 늘 건네던 助言과 같았기 때문이다. “配役에 對한 恣意的 解釋을 줄이고 役割의 典型的인 特性, 普遍性을 살려 接近해야 한다고 말해 왔죠. 그런]]> <![CDATA[문화 칼럼니스트 이민희가 뽑은∼ 초봄에 볼 만한 뮤지컬 5]]> Fri, 25 Feb 2022 03:00:00 +0900 뮤지컬 ‘싯다르타’ 出家, 苦行, 깨달음에 이르는 過程紀元前 600年 頃, 古代印度 샤캬 部族의 小王國人 카필라의 王子로 태어난 고타마 싯다르타의 삶을 照明한다. 그가 出家와 苦行을 거쳐 깨달음에 이르는 過程을 보여준다. 싯다르타는 侍從인 贊나와 宮을 빠져나와 農經濟價 한창인 農夫들 사이에서 한 가난한 百姓과의 對話를 통해 늙고 병듦과 죽음을 對한 깊은 생각에 잠긴다. 王位 繼承이 가까울수록 가슴 깊은 苦心이 함께 자란 싯다르타는 家族과 王宮을 뒤로한 채 깨달음을 위해 出家를 決心한다. 네 番째 시즌인 이番 公演에서는 새로운 曲들이 追加되어 싯다르타 內面의 孤獨과 葛藤을 더 强하게 드러낸다. 辛酉, 박시원, 박시환이 카필라國 太子의 삶을 버리고 苦行 속에서 스스로 깨달은 고타마 싯다르타 役을 演技한다. 3月 8日부터 4月 3日까지 우리金融아트홀에서 公演. 뮤지컬 ‘프리다’ 苦痛을 藝術로 승화시킨 燦爛했던 삶當代 最高의 偉大한 女性 畫家이자 멕시코의 革命家였던 프리다 칼로의 燦爛하고도 아름다웠던 人]]> <![CDATA[‘흥행은 남자배우 몫’ 불문율 깬 여성들만의 뮤지컬]]> Wed, 23 Feb 2022 03:00:00 +0900 舞臺에 女性들만 登場하는 뮤지컬이 잇달아 開幕한다. 主人公의 파트너나 助力者, 敵으로 描寫되는 캐릭터 中에서도 男性은 없다. 러닝타임 내내 女性 俳優들만 노래하고 演技하고 춤춘다. 다음 달 1日 開幕하는 ‘프리다’와 2年 만에 再공연되는 ‘理智’다. 멕시코 畫家 프리다 칼로의 一生을 다룬 ‘프리다’엔 女性 배우만 4名 登場한다. 프리다(최정원, 김소향)뿐만 아니라 男便 디에고 리베라까지 女性 俳優(전수미, 리사)가 演技한다. ‘프리다’를 製作한 金支援 EMK뮤지컬컴퍼니 副代表는 “처음 朗讀 練習을 할 때는 男性 캐릭터도 있었는데 作品을 발전시키는 過程에서 자연스럽게 바뀌었다”며 “4名 모두 프리다를 表現하는 配役이기에 沒入感을 위해 프리다와 같은 性別의 女性이 맡는 게 적합하다고 判斷했다”고 했다. 다음 달 24日 幕을 올리는 ‘理智’는 1892年 美國 매사추세츠주에서 딸을 虐待해온 아버지와 이를 傍觀한 繼母가 殘忍하게 殺害된 實話에 얽힌 女性들을 中心으로 이야기가 展開된다. 出]]> <![CDATA[오직 여성들로만 꽉 채운 무대…‘여성 서사’ 뮤지컬 몰려 온다]]> Tue, 22 Feb 2022 14:01:00 +0900 舞臺에 오직 女性들만 登場하는 뮤지컬이 잇달아 開幕한다. 女性의 파트너나 助力者, 敵으로 描寫되는 캐릭터 中에서도 男性은 없다. 러닝타임 내내 女性俳優들만 노래하고 演技하고 춤을 춘다. 다음달 1日 開幕하는 ‘프리다’와 2年 만에 再공연되는 ‘理智’ 이야기다. 멕시코의 超現實主義 畫家 프리다 칼로의 一生을 다룬 ‘프리다’의 舞臺엔 女性 배우만 4名 登場한다. 프리다 驛(최정원 김소향)뿐 아니라 그女의 男便 디에고 리베라까지 男性이 아닌 女性俳優(전수미 리사)가 演技한다. ‘프리다’를 製作한 金支援 EMK뮤지컬컴퍼니 代表는 “처음 리딩 때는 男性俳優度 있었는데 作品을 발전시키는 過程에서 자연스럽게 女性들로만 꾸미게 됐다”며 “4名의 配役 모두 프리다를 表現하는 役割이기 때문에 프리다와 生物學的 性이 같은 女性이 맡는 게 적합하다고 判斷했다”고 했다. 1892年 美國의 매사추세츠 州에서 일어난 ‘理智 보든 事件’을 바탕으로 한 록 뮤지컬 ‘理智’에도 女性俳優萬 4名이 登場한다. 딸을 虐待해온 아버]]> <![CDATA[“진짜-가짜 구별 못하는 시대… 中원나라때나 지금이나 똑같아요”]]> Mon, 21 Feb 2022 03:00:00 +0900 “거짓은 綻露 나고 眞實은 드러난다.” 演劇演出家 고선웅(54)이 말하는 新作 ‘灰闌記’의 主題다. 다음 달 5日 幕을 올리는 灰闌記는 中國 元나라의 劇作家 이잠部가 쓴 雜劇으로 한 아이를 두고 두 女性이 서로 自身의 아이라고 다투는 內容이다. 初演 當時 東亞演劇賞 對象을 비롯해 그해 굵직한 演劇賞을 휩쓸었던 ‘조氏孤兒, 複數의 씨앗’(2015年)을 始作으로 ‘낙타상자’(2019年)에 이어 그가 세 番째로 올리는 中國 古典 戱曲이다. 灰闌記를 選擇한 理由는 明確했다. “‘거짓은 꼬챙이처럼 뚫고 나온다’란 大事가 있어요. 眞짜와 假짜를 區別 못 하는 時代…. 只今이랑 똑같잖아요. 이 時代를 그대로 보여주죠.” 서울 中區 정동의 한 演習室에서 17日 만난 고선웅과 出演 俳優들은 演技에 熱中하고 있었다. 裁判官의 判決로 葛藤이 끝나는 灰闌記의 敍事는 舊約聖書 列王記의 솔로몬 裁判, 獨逸 베르톨트 브레히트의 戱曲 ‘코카서스의 白墨院’과 類似하다. 하지만 ‘고선웅의 灰闌記’는 한 걸음 더]]> <![CDATA[“진짜와 가짜 구별 못하는 시대…지금이랑 똑같잖아요”]]> Sun, 20 Feb 2022 14:26:00 +0900 “結局 거짓은 綻露 나고 眞實은 드러난다” 演劇演出家 고선웅(54)이 말하는 新作 ‘灰闌記’의 主題다. 灰闌記는 東亞演劇賞 對象 受賞作인 ‘조氏孤兒, 複數의 씨앗’(2015)과 ‘낙타상자’(2019)에 이어 세 番째로 올리는 中國 古典 戱曲. 3年 만에 選擇한 新作이 灰闌記人 理由는 明確했다. “‘거짓은 꼬챙이처럼 뚫고 나온다’는 大事가 있어요. 眞짜와 假짜를 區別 못하는 時代…. 只今이랑 똑같잖아요. 오래 前 이야기이지만 이 時代를 그대로 보여줍니다.” 17日 午後 서울 中區 정동의 演習室에서 만난 그는 俳優들과의 練習에 한창이었다. 灰闌記는 1200年代 中國 元나라의 劇作家 이잠部가 쓴 雜劇으로, 한 아이를 두고 두 女人이 서로 自身의 아이라 다투는 內容이다. 親母가 누구인지 裁判官의 判決로 葛藤이 끝나는 이 敍事는 舊約聖書 列王記의 솔로몬 裁判, 獨逸의 ‘코카서스의 白墨院’과 類似하다. 하지만 ‘고선웅의 灰闌記’는 한 걸음 더 나아간 結末에 그만의 脚色을 입혔다. “惡役 ‘馬夫인’은 財産을]]> <![CDATA[이시언, 연극 ‘그때도 오늘’ 종연…“더 귀하고 소중했던 무대”]]> Sun, 20 Feb 2022 11:35:00 +0900 俳優 이시언이 演劇 ‘그때도 오늘’ 公演을 마친 所感을 밝혔다. 所屬社 스토리제이컴퍼니 側은 演劇 ‘그때도 오늘’에서 1人4役의 ‘男子2’로 분한 이시언의 終演 所感과 함께 寫眞을 여러 張 公開했다. 이시언은 所屬社를 통해 “어려운 時局에 貴한 발걸음해주신 觀客들께 眞心으로 感謝의 말씀드린다”며 “觀客과의 만남이 쉽지 않은 時期이기에 한 舞臺 한 舞臺가 더 貴하고 所重했던 것 같다. 여러 캐릭터를 혼자 表現하면서 苦悶이 많았지만 作品의 메시지가 잘 傳達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努力했다”고 傳했다. ‘그때도 오늘’은 1920年代 京城, 1940年代 濟州道, 1980年代 釜山, 2020年代 最前方 等을 時間的·空間的 背景으로 한 옴니버스 形式의 演劇이다. 8名의 캐릭터가 만드는 各各의 에피소드를 통해 只今의 民主主義는 獨立과 平和를 위해 싸워온 수많은 이들의 犧牲 德分에 可能했다는 메시지를 담았다. 이시언은 ‘男子2’ 役을 맡아 劇 中 1920年代 勇進, 1940年代 윤삼, 1980年代 解凍, 20]]>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