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올해 서울 賃貸借 月貰 比重 51.6%, 傳貰 넘어섰다 : 비즈N

올해 서울 賃貸借 月貰 比重 51.6%, 傳貰 넘어섰다

정서영 記者

入力 2022-05-16 14:08:00 修正 2022-05-16 14:28:15

|
폰트
|
뉴스듣기
|
記事共有  |  
  • 페이스북
  • 트위터
高層 아파트가 들어선 서울 용산 一帶의 모습. 2022.5.11/뉴스1

올해 1~4月 서울 賃貸借 契約 中 折半 以上이 月貰 契約인 것으로 나타났다. 金利 引上으로 傳貰 貸出을 받는데 負擔을 느낀 貰入者들이 月貰로 몰린 것으로 보인다.

16日 不動産 빅데이터 플랫폼 직방이 大法院 登記情報廣場을 分析한 結果 올해 1~4月 서울 專月貰 契約 中 月貰 比率은 51.6%를 記錄했다. 月貰 比率이 折半을 넘은 것은 2010年 以來 처음이다.

서울의 月貰 比率은 지난 4年間 繼續 增加했다. 직방에 따르면 2019年 41%였던 月貰는 20年 41.7%, 21年 46%이어 22年 51.6%를 記錄하며 增加勢를 보였다. 직방 關係者는 “傳貰賣物이 不足한데다 높은 金利로 傳貰貸出 負擔도 늘어 傳貰의 魅力이 떨어졌다”고 말했다.

最近 數年 間 月貰 契約 比重이 높은 小型住宅과 오피스텔 爲主로 住宅이 供給된 點도 月貰 增加勢에 影響을 끼친 것으로 보인다. 직방에 따르면 2017年부터 2021年까지 全國에 竣工된 住宅 中 專用面積 60㎡ 以下 小型住宅은 33.5%를 차지했지만, 서울은 같은 期間 61.8%였다. 오피스텔 亦是 2017年부터 2021年까지 全國 13萬3959채가 供給되며 같은 期間 아파트 入住 物量 16萬3411채의 80%를 넘어서기도 했다.

서울의 境遇 젊은 貰入者의 比重도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 2019年 28.84%던 30代 貰入者 比率은 2020年 29.58%, 2021年 30.72%, 2022年 35.12%까지 上昇했다. 20代 以下 比率 亦是 2022年에는 小幅 下落했지만 2019年에서 2021年까지 增加했다. 직방 關係者는 “貸出 規制 等으로 資金 마련이 어려운 젊은층 需要가 自家 마련 보다는 賃借 쪽으로 流入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올해 1~4月 確定日子를 받은 貰入者 中에는 冠岳區 居住者(9.32%)가 가장 많았다. 松坡區(8%), 永登浦區(7.06%), 江西區(6.03%) 等이 뒤를 이었다. 冠岳區, 松坡區, 강남구는 月貰 比重이 50% 以上을 차지한 反面, 영등포구와 강서구는 傳貰價 50% 以上을 차지했다. 다만 2021年 數値와 比較하면 5個 區 모두 月貰 比重이 增加했다. 20代 貰入者 中에서도 冠岳區 居住者(15.44%)가 가장 많았고, 30代 貰入者는 永登浦區 居住者(8.75%)가 가장 많았다.


정서영 記者 cero@donga.com

專門家 칼럼



부자동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부동산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