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마세라티 最上級 컬렉션 ‘트로페誤’… 純粹 性能에 集中한 傑作 : 비즈N

마세라티 最上級 컬렉션 ‘트로페誤’… 純粹 性能에 集中한 傑作

東亞닷컴 정진수 記者

入力 2022-05-13 16:40:00 修正 2022-05-13 17:33:35

|
폰트
|
뉴스듣기
|
記事共有  |  
  • 페이스북
  • 트위터

트로페誤(트로피). 마세라티를 象徵하는 最高의 修飾語다. 草創期 레이싱 大會에서 願 없이 트로피를 치켜들던 榮光을 再現하기 위해 마세라티가 ‘트로페誤’ 傑作을 完成했다. 마세라티라는 이름값 自體도 어마어마한데 트로페오가 덧붙여서 威壓的인 느낌마저 들게 한다.

實際로 마세라티 三枝槍 엠블럼에 트로페誤 組合은 엄청나다. 트로페誤 製品群은 基本 580馬力의 强力한 性能을 지녔다. 580馬力은 一般 道路에선 限界를 알아차리기 힘든 數値다. 最高速度는 326km/h. 强力한 트윈 터보 V8 엔진과 카본 피니시의 디테일로 마감된 익스테리어를 비롯해 ‘피에노 피오레’ 天然 가죽으로 감싼 特別한 인테리어는 品格과 새로운 디자인이 한데 어우러져 以前보다 한 段階 成熟해진 기블리와 콰트로포르테의 아름다움을 具現해냈다.

革新과 高級, 力動性은 마세라티를 象徵하는 核心 言語다. 트로페誤 두 세단은 이러한 콘셉트를 한層 더 强化하는 役割을 했을 뿐 아니라, 性能과 便安함이 共存하는 調和를 빚어냈다.

기블리와 콰트로포르테 트로페誤 컬렉션은 마세라티 優秀한 性能을 담아낸 3.8리터, 580 魔力 V8엔진을 搭載하고 있다. 콰트로포르테 GTS에 搭載된 530馬力의 V8엔진과 르反떼 트로페誤 580馬力 V8엔진의 가장 最新 버전이다. 새로워진 設計를 통해 6750rpm에서 580馬力, 最大 토크 74.44kg·m 强力한 性能을 提供한다.

새로워진 트윈 터보 V8 엔진은 後輪으로 驅動力을 傳達, 後輪 驅動의 즐거움과 스릴이 强化됐다. 올 휠 드라이브로 驅動되는 르反떼 트로페誤 對比 運轉者는 한層 純粹한 드라이빙 感覺을 느낄 수 있다.

기블리와 콰트로포르테 트로페오에 裝着된 V8 엔진은 可恐할만한 힘을 자랑하는 스포츠카로서의 價値를 드높였다. 旣存 마세라티 세단에서 볼 수 없던 强力한 파워를 發揮하며 마세라티 세단을 새로운 段階로 끌어올렸다. 기블리와 콰트로포르테 트로페오는 最高 速度가 326km/h, 各各 4.3秒와 4.5秒 만에 100km/h에 到達할 程度로 歷代 마세라티 세단 中 가장 빠른 速度를 자랑한다.

特히 統合 車體 컨트롤(IVC) 시스템이 기블리와 콰트로포르테 트로페誤에도 裝着되면서 어려운 走行 環境에서도 最上의 핸들링을 具現할 수 있게 했다. 또한 엔진 性能 向上을 爲해 必要한 細部 컨트롤과 플렉스 플레이트를 갖춘 스포츠 드라이빙 特性에 가장 最適化된 ZF 8段 自動 變速機가 裝着됐다.

르반떼는 公式 出市 後 2年 만에 V8 트윈 터보 엔진을 裝着한 트로페誤 버전을 出市했다. 最高 速度 300km/h 以上까지 可能하며 靜止狀態에서 100km/h 4.1秒의 强力한 性能을 發揮한다.

3.8 리터 V8은 콰트로포르테 GTS에 搭載된 엔진을 再設計, 最高 出力을 580馬力(6750rpm)까지 끌어 올렸다. 最大 토크는 74.85kg.m.

르反떼 트로페惡에는 後輪 驅動의 特性을 包含한 最新 버전의 Q4 인텔리전트 올 휠 드라이브 시스템이 搭載됐다. 正常的인 走行 條件에서는 엔진 出力의 100%를 後輪에 傳達, 路面 狀態가 미끄럽거나 트랙션을 잃을 境遇에는 150밀리秒(ms) 안에 前輪과 後輪의 토크 分配를 50:50로 전환시킬 수 있다.

르反떼 트로페오는 뒤 車軸에 機械式 差動 制限 裝置(LSD)가 裝着돼 모든 路面 狀況에서 最適의 트랙션을 保障한다. 非對稱 構造로 이루어진 差動 制限 裝置는 動力 稼動 狀態에서 樂業(lock-up) 25%를, 動力 非稼動 時에는 35%를 支援한다.

토크 벡터링 機能은 SUV인 르반떼의 스포티함과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向上시키기 위해 코너를 旋回하는 동안 안쪽 바퀴 2個에 制動力을 一部 加害 바깥쪽 바퀴 2個에 더 많은 토크를 分配한다.

코르사 모드를 導入한 最初의 마세라티 모델인 르反떼 트로페오는 더 빠른 기어 變速, 낮은 에어 서스펜션 높이, 스포티한 스카이 훅 댐핑, 最適化된 知能型 Q4 인텔리전트 올 휠 드라이브 세팅 等이 適用된다. 極度로 스포티한 이 모드는 運轉의 즐거움을 極大化하기 위해 트랙션 및 ESP 시스템의 介入을 制限한다.

르反떼 트로페오에 適用된 섀시는 便安함과 安定性은 維持하면 同時에 高出力을 使用하는 스포츠 드라이빙의 特徵을 위해 微細한 部分까지 考慮하여 디자인됐다. 모든 마세라티 모델 中 르반떼에 最初로 搭載했던 統合 車體 컨트롤 시스템은 다이내믹한 드라이빙과 能動的인 安全性의 向上까지 具現한다. 特히 르反떼 트로페오는 SUV 車輛 中 그랜드투어러 모델의 哲學을 가장 잘 表現한 모델로 評價받는다.

마세라티에서 V8 엔진의 開發 歷史는 約 60年 前인 1963年까지 거슬러 올라간다. 當時 숨이 멎을 것 같은 퍼포먼스와 獨步的인 乘車感을 結合한 럭셔리 카의 슈퍼 스포츠 세단 세그먼트를 出市하며 마세라티는 콰트로포르테에 4.2리터 V8 엔진을 裝着했다. 以後 콰트로포르테 GTS를 위해 再設計, 다시 르反떼 트로페오를 위해 改善됐다. 트로페誤 3.8 리터 V8 엔진은 마세라티의 레이싱 DNA를 强化하는 核心 要素다.

새로운 트로페誤 버전의 V8 엔진 開發을 위해 마세라티 開發陣은 엔진 構成 部品부터 피스톤 및 커넥팅 로드와 같은 內部 構成품에 對해 大幅 새롭게 設計하기에 이르렀다. 各 실린더 뱅크에 裝着되며 細部的인 휠 디자인이 適用된 두 個의 새로운 竝列式 트윈 스크롤 터보차저는 向上된 流動性을 提供, 싱글 인터쿨러를 통해 各 터보차저에 外部의 空氣를 注入한다.

燃燒效率과 性能 向上, 燃費 減少 等을 위해 하이 텀블 실린더 헤드 亦是 再設計해 다양한 캠 샤프트와 밸브를 裝着했다.

V8 엔진은 後輪 드라이브를 維持하면서 同時에 엔진 自體를 再調整하는 出發點이다. 마세라티 V8 엔진은 모든 rpm에서 훌륭한 性能을 具現하면서도 燃料 消耗와 排氣가스 排出은 制限하도록 設計됐다.

V8 엔진의 最大 토크는 1500rpm 程度의 낮은 回轉數에서도 暴發的으로 作動한다. 하이 텀블 실린더 헤드와 4段 베리에이터는 燃燒 制御 最適化 目的으로 마세라티 파워트레인을 통해 改善된 技術力이다.

마세라티에서 더블 爲始本 서스펜션 레이아웃은 競走用 車輛에서부터 繼承돼온 傳統이다. 기블리와 콰트로포르테는 이러한 傳統을 繼承함과 同時에 最尖端 技術까지 담아내고 있다. 이 시스템의 幾何學的인 四角形 構造는 마세라티의 핸들링 팀이 탄생시켰다. 이를 통해 正確하고 빠르게 反應하고 應答하는 便安한 스티어링 스타일을 具現하고 있다. 리어 서스펜션은 네 個의 알루미늄 서스펜션 癌의 5-바 멀티링크 시스템을 基盤으로 하고 있으며 卓越한 乘車感과 스포츠 퍼포먼스라는 共存하기 어려운 目標를 同時에 達成해냈다.

優秀한 性能을 具現하기 위해 기블리와 콰트로포르테 트로페惡에는 스카이 훅 서스펜션 시스템이 基本으로 搭載돼 있다. 트로페奧義 極端的인 走行 條件에 맞춰진 連續 모듈 레이션과 細密한 補正 機能의 댐퍼를 包含한다. 이 시스템은 各 휠과 車體 움직임을 모니터링하는 加速 센서를 통해 道路 狀態와 走行 方式을 把握하고 이에 따라 各 댐퍼의 設定을 調節한다.

스카이훅의 基本 모드는 便安함을 그 優先順位로 삼고 있지만 運轉者가 서스펜션 버튼을 누르면 스포티함이 强化된다. 極限 테스트 시나리오와 레이스 트랙에서 開發한 댐핑의 强性 强化는 기블리와 콰트로포르테 핸들링을 한 段階 더 높이 끌어올렸다.

基本的으로 스카이훅 시스템은 種方向과 橫方向의 部下 傳達을 줄이고 바디롤을 最少化해 車輛의 스포티한 面貌를 最大로 具現한다. 스카이훅 댐퍼를 制御하는 컴퓨터 시스템은 速度, 種方向과 橫 方向의 加速, 個別 휠의 回戰, 車體의 움직임, 댐퍼 力學 等 多樣한 파라미터를 모니터링한다. 運轉者가 選擇한 서스펜션 모드를 具現하기 위해 시스템은 거의 同時에 各 휠에 完璧한 댐핑 모드를 作動시킨다.

버튼 造作으로 變換이 可能한 드라이브 모드는 總 4가지로 旣存의 노멀, I.C.E, 스포츠, 코르사 모드가 適用됐다. 새롭게 裝着된 코르사 모드를 選擇하면 運轉의 재미가 한層 倍加된다. 後輪 驅動의 즐거움을 오롯이 드라이버에게 提供한다. 이를 通해 마세라티는 純粹한 自動車 性能에 熱狂하는 드라이버들의 꿈을 실현시켰다.

센터 콘솔에 位置한 클러스터에서 스포츠 코르사 버튼을 두 番 누르면 運轉者는 若干의 스로틀 造作에도 强烈하게 反應하는 V8 엔진과 開放된 排氣 밸브를 통해 자유롭게 흐르는 듯한 마세라티 엔진의 强烈한 사운드를 確認 수 있게 된다. 코르사 모드는 스포츠 모드보다 더 빠르게 기어를 變速하며 路面을 감싸는 듯한 댐퍼 셋업과 빠른 기어 變速을 可能하게 한다. 極大化 된 스포츠 드라이빙에 最適化 된 코르사 모드는 運轉者의 컨트롤을 통한 즐거움을 保障하기 위해 트랙션 컨트롤 시스템과 ESP 시스템이 自動으로 介入되는 것을 制限한다.

코르사와 結合된 트로페誤 버전은 ‘런치 컨트롤’을 包含한다. 런치 컨트롤 機能을 活性化하기 위해서는 靜止狀態에서 스티어링 휠은 直進 位置에, 기어시프트 레버를 “D”나 “M +/-”에 놓아야 한다. 運轉者가 브레이크 페달을 밟는 동안 스티어링 휠의 다운 시프트 牌들을 당기면 런치 컨트롤이 活性化된 것을 計器板을 통해 確認할 수 있다. 브레이크 페달을 如前히 밟은 狀態로 運轉者는 풀 스로틀로 造作해 엔진 rpm이 上昇하는 것을 確認할 수 있으며 브레이크에서 발을 떼는 瞬間 트로페오는 全速力으로 疾走한다.

各種 尖端 仕樣도 마세라티 트로페奧義 强點이다. 于先 活用度가 높은 能動型 드라이빙 어시스트가 裝着됐다. 이 機能은 車輛을 車線 中央으로 維持하고 事前 設定 速度로 調節하는 等 運轉者의 疲勞를 緩和해 便安하게 走行할 수 있도록 돕는다. 該當 機能의 旣存 버전은 高速道路에서만 使用이 可能했지만 一般 水準의 道路 및 交通 狀況에서는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시스템을 活性化해 最大 145km/h 速度까지 使用할 수 있다.

이 시스템은 레이더 유닛과 前方 카메라를 活用하고 EPS 와의 共助를 통해 車輛의 方向을 制御한다. 레이더와 카메라가 結合된 시스템은 車線을 感知하고 前方 車輛의 速度와 距離를 計算한다. 핸즈 온 휠 感知 機能이 있고, 運轉者는 언제든지 시스템을 켜거나 끌 수 있다.

이와 함께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ACC)도 들어간다. 30~210km의 速度에서 ACC家 活性化되는 境遇, 앞車 와의 距離를 持續的으로 모니터링하여 事前 設定된 安全距離를 維持한다. 正體 詩, 或은 다른 車가 끼어들 境遇 彈力 走行 또는 制動을 걸어 速度를 늦춘다. 스탑 앤 고(Stop & Go)機能 德分에 完全히 停止할 때까지 目標 速度로 調節이 可能하며 停止 時間이 2秒 未滿일 境遇 自動으로 出發하게 된다.

또한 마세라티 安定性 프로그램(MSP)은 安全을 책임진다. 極限의 테스트 環境에서 開發된 MSP은 危險要素를 早期에 感知하고 積極的인 制御에 나서기 위하여 다양한 센서를 活用하고 있다. 미끄러짐을 感知한 境遇 시스템은 엔진의 토크 出力을 줄이고 밀리秒 單位로 車輛의 安定性을 회복시키기 위해 다양한 方法으로 브레이크를 作動시킨다. MSP는 △電子制御 制動力 分配 시스템 △슬립 防止 시스템 △接地力이 낮은 路面에서 다운 시프팅 時 휠 잠김을 防止하는 엔진 브레이크 토크 컨트롤 △브레이크 어시스트 시스템 △統合 車體 컨트롤 等의 機能이 있는 ABS와 같은 서브 시스템도 함께 運用하고 있다.

東亞닷컴 정진수 記者 brjeans@donga.com


自動車 핫포토

라이프



동아오토 +팔로우, 동아만의 쉽고 재미있는 자동차 콘텐츠!, 네이버 포스트에서 더 많이 받아보세요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