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966年 6萬원臺 ‘錦城 TV’, 3140萬 원에 落札 : 비즈N

1966年 6萬원臺 ‘錦城 TV’, 3140萬 원에 落札

비즈N

入力 2022-04-19 17:34:02

|
폰트
記事共有  |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 구글
우리나라 最初의 텔레비전 ‘錦城 VD-191’가 3410萬원에 팔렸다.

코베이옥션에 따르면 16日 마감한 온라인 競賣에 금성사 ‘VD-191’은 2500萬원에 始作, 94番 入札 끝에 3410萬원에 落札됐다.

금성사 VD-191은 1966年 8月 出市된 19인치 黑白 TV다. 發賣 當時 價格은 6萬원臺였다. 當時 月 平均 所得이 1萬 2000원 程度였던 것을 勘案하면 5個月値 月給에 該當하는 高價이자 高級 家電製品이었다. 當時 抽籤制를 통해 販賣를 할 程度로 人氣가 많았다. 甚至於 너무 많은 待機 需要로 인해 ‘TV 無所有 于先 供給制’라고 하여 TV가 없는 家庭에 한하여 販賣를 할 程度였다.

이 製品은 2013年 8月 國家登錄文化財가 된 TV와 同一한 모델이어서 話題를 모았다. VD는 ‘眞空管式’을 뜻하는 英語 文具에서 따온 말이고, 191은 19인치 텔레비전 第1號를 意味한다. 一名 ‘鶴다리’ 라고 불리는 받침다리를 設置하여 디자인的인 側面 또한 强調한 텔레비전이었다. 特히 歲月에 비해 完璧할 程度의 狀態와 더불어 VD-191 專用 軟보라色 畵面保護器까지 包含되어 그 稀少價値가 더욱 높아 注目 받았다.


[서울=뉴시스]

라이프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