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Z世代가 꼽은 가장 有望한 産業은?…‘IT·정보통신’ 제쳤다 : 비즈N

MZ世代가 꼽은 가장 有望한 産業은?…‘IT·정보통신’ 제쳤다

뉴스1

入力 2022-04-26 10:11:00 修正 2022-04-26 18:04:48

|
폰트
|
뉴스듣기
|
記事共有  |  
  • 페이스북
  • 트위터
ⓒ News1

MZ世代가 생각하는 가장 有望한 産業 分野는 ‘바이오·制約·醫療’ 部門인 것으로 나타났다.

26日 잡코리아에 따르면, 20~30代 成人 男女를 對象으로 앞으로 大韓民國을 이끌어 갈 代表 産業群을 選擇(複數應答)韓 結果, 바이오·制約·醫療(52.0%)가 가장 많은 票를 얻었다.

잡코리아는 最近 ‘大韓民國을 이끌어갈 有望 産業 分野 및 就業 準備 現況’을 主題로 設問調査를 實施했다. 設問에는 20~30代 大學生과 職場人 1377名이 參與했다.

다음으로 ‘IT/情報通信(35.4%)’ 分野가 뒤를 이었다. 3位와 4位는 大學生과 職場人의 選擇이 달랐다.

大學生은 Δ電子商去來(19.8%) Δ放送·웹툰/IP(17.9%) 分野를, 職場人은 Δ物流·配送·運搬(19.1%) Δ모빌리티(移動 手段·方法, 16.7%) 分野를 各各 有望 産業 分野 3位와 4位로 選擇했다.

反面 Δ金融·銀行·카드(8.1%) Δ敎育·學習(6.3%) Δ農業·漁業·林業(3.8%) 等의 分野가 有望할 것으로 期待하는 境遇는 많지 않았다.

MZ世代들이 有望業種으로 꼽은 理由(複數應答)로는 ‘이미 技術 適用 等 變化가 始作된 分野(43.5%)’를 가장 많이 選擇했다.

이 外에도 Δ最近 言論을 통해 많이 言及되는 分野라서(36.6%) Δ低出産, 高齡化 等 人口 變化에 따른 影響 때문(28.4%) Δ아직 技術 發展 및 活用이 덜 된 分野라 發展 可能性이 커 보여서(25.1%) Δ環境, 人權 等 世界的으로 거스를 수 없는 大勢라서(19.9%) 等이 꼽혔다.

아울러 設問 參與者 中 46.8%는 ‘有望 分野라고 생각되는 産業群으로 就業 및 移職을 準備하고 있다’고 答했다.

나머지 53.2%는 ‘有望 分野로 就業 및 移職을 準備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그 理由(複數應答)로는 ‘專攻과 經歷 等이 該當 分野와 關聯이 없기 때문(77.1%)’을 가장 많이 選擇했다. 다음으로 Δ該當 分野와 關聯한 技術 및 就業 情報 取得이 어려워서(38.7%) Δ該當 分野가 現在 積極的으로 採用을 進行하고 있지 않아서(7.9%) Δ正말 그 分野가 有望한지 確信이 없어서(7.5%) 等을 擇했다.

(서울=뉴스1)


라이프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