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食用油·밀 價格 安定 언제쯤…食資材 大亂 現實化 憂慮 : 비즈N

食用油·밀 價格 安定 언제쯤…食資材 大亂 現實化 憂慮

뉴스1

入力 2022-05-16 09:55:00 修正 2022-05-16 09:56:36

|
폰트
|
뉴스듣기
|
記事共有  |  
  • 페이스북
  • 트위터
15日 서울의 한 大型마트의 食用油 코너 한켠이 텅 비어 있다. 2022.5.15/뉴스1

非常이다. 밥床物價 얘기다.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戰爭 餘波로 食用油와 밀 價格이 急騰하면서 食資材 大亂이 現實化하고 있다. 치킨과 粉飾 等 外食業界 物價는 이미 올랐다. 빵과 라면, 菓子 等 밀가루를 主原料 使用하는 加工食品도 價格 引上 壓迫이 加重되고 있다.

16日 韓國消費者院 價格情報 綜合포털 ‘참價格’에 따르면 콩기름(900㎖)의 5月 平均 販賣價格은 지난해 같은 期間(3674원)보다 33.8% 올랐고, 해표 食用油(900㎖)도 4071원에서 4477원으로 비싸졌다.

食用油 100㎖當 價格은 1月 511원에서 2月 515원, 3月과 4月 530원으로 繼續 올랐다. 世界 해바라기씨油 1, 2位 生産地인 우크라이나와 러시아의 戰爭 影響이 가장 크다.

여기에 代替財로 꼽히는 팜油 1位 生産國인 인도네시아가 팜油 輸出을 中斷한 것도 한몫했다는 分析이다.

이마트 트레이더스와 코스트코, 하나로마트 等은 1人當 食用油 購買 個數를 2個로 制限하는 等 사재기 防止에 나섰다.

밀 價格도 如前히 安定化되지 않고 있다. 밀 主要 輸出國인 러시아와 우크라이나는 全 世界에서 輸出 比重이 約 25%를 차지하는데, 穀物 輸入 比重이 높은 우리나라도 影響을 받을 수밖에 없다. 더욱이 世界 2位 밀 生産國인 印度 마저 지난 14日 밀 輸出을 禁止하면서 ‘밥床 物價’가 요동칠 수 있다는 憂慮가 나온다.

이날 시카고先物去來所에 따르면 지난 12日 基準 밀 價格은 톤當 431.55달러로 前날(407.39달러)보다 5.9% 올랐고, 지난주(402.7달러)보다도 7.2% 增加했다. 431.55달러는 지난해 平均보다 無慮 67.3%, 4月 平均보다도 10.1%나 오른 數値다.

國際 밀 價格은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戰爭이 始作된 後 20% 以上 急騰했다. 1月 平均 톤當 284달러였던 밀 價格은 2月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侵攻 以後 296달러, 3月 407달러로 繼續 올랐다. 지난달 平均 391.84달러를 記錄해 價格이 安定勢를 찾는 듯 보였으나, 다시 400달러臺로 올라선 것이다.

最近 도넛과 菓子 價格 引上 亦是 戰爭의 影響도 있었을 것이란 分析이다. 던킨과 크리스피크림도넛 等 밀가루가 原材料인 도넛 業體들이 價格을 올렸고, 롯데제과와 해태제과 等 菓子 業體들도 價格 引上에 나섰다. 밀 價格이 安定勢를 찾지 못하면서 빵과 라면, 菓子 等 밀가루를 主原料로 하는 製品의 追加的인 價格 引上 可能性도 提起된다.

(서울=뉴스1)



라이프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