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대와 傳統의 만남, 馬牌 交通카드로 登場 : 29STREET

현대와 傳統의 만남, 馬牌 交通카드로 登場

핸드메이커
핸드메이커 2022-01-18 13:55:54
共有하기 닫기
馬牌 交通카드 /텀블벅
[핸드메이커 김서진 記者] 最近 서울市는 「第9回 서울象徵 觀光記念品 公募展」에서 最終 選定된 受賞作 展示會를 11月 11日부터 2週間 서울觀光플라자 1層 旅行者 카페에서 開催했다. 公募展은 지난 6月, 서울이 保有하고 있는 歷史, 産業, 文化, 生活 基盤 施設 等을 表現한 觀光記念品을 主題로 接受받아 審査한 結果 總 28線이 選定됐다.

一般製品 部門 榮譽의 對象은 朝鮮時代 말을 빌리는 手段이었던 馬牌를 再解釋한〈마패 交通카드>에 돌아갔다.〈마패 交通카드>는 過去 漢陽의 馬牌의 機能이 오늘날 서울의 交通카드로 繼承된 點에 着眼, 서울 大衆交通의 優秀性을 널리 알리기 위해 製作되었다고 한다.

그런데 이 馬牌 交通카드의 人氣가 尋常치가 않다. 馬牌 交通카드는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인 '텀블벅'에서 1月 中旬 公開 豫定이라 밝혔는데, 現在 이 텀블벅의 알림 申請을 해 둔 사람만 2萬 名이 훌쩍 넘는다. 여러 커뮤니티에서도 言及이 많이 되고 있으며, 텀블벅에서 馬牌 交通카드 關聯 페이지가 열리는 卽時 熾烈한 競爭이 豫想된다.


洋人들의 號牌, 管理人의 馬牌
여러 가지의 號牌 /國立中央博物館
흔히들 個人의 身分에 따라 다른 模樣의 號牌를 차야 했다면 馬牌는 國家의 管理들의 身分을 證明하는 것으로 쓰였다. 16歲 以上 男子가 차고 다녔던 號牌는 身分證 구실을 하는 작은 敗로 高麗와 朝鮮에서 이 制度를 施行하였으며, 身分 階層別로 材質과 記載 內容에 差等을 두었고 갖고 다니는 者가 죽었을 時 國家에 號牌를 返納하였다.

號牌制의 目的은 戶口를 明白히 해 민정의 數를 把握하고, 職業과 階級, 身分 等을 證明하기 위한 것이었나 第一 重要했던 건 百姓의 流動과 戶籍 編成上의 漏落·虛僞를 防止하고자 하는 데 있었다. 다만 이 制度는 몇 次例 使用되었다가 中斷되기를 反復했는데, 洋人들은 號牌를 받는 瞬間 戶籍과 軍籍에 올려지고 軍政으로 뽑혀 軍役을 나가야 했기 때문에 兩班 奴婢로 들어가거나 號牌를 僞造, 交換하는 等 不法이 많아 나라에 混亂이 甚했다.

그럴 만도 한 게, 當時 支配層의 百姓에 對한 收奪이 엄청났던 때였고 百姓들은 끝없는 가난에 빠져들던 때였다. 洋人들은 號牌를 받으면 여러 國譯을 맡아야 한다는 負擔에 號牌 받기를 忌避했고, 甚至於 委託함으로써 洋人들의 數는 오히려 줄었다고 한다. 及其也 朝廷에서는 號牌를 僞造하는 사람은 極刑, 號牌를 차지 않는 사람은 嚴罰을 내리는 等 措置를 取했다.

世祖 때는 號牌廳을 두어 事務를 專擔하게 했고, 肅宗 때에는 號牌 代身 종이로 '紙牌'를 만들어 갖고 다니기도 쉬우면서 僞造를 防止하는 等의 方法을 썼다. 하지만 이와 같은 政策에도 不拘하고 實際로는 別로 效果도 얻지 못하고 社會的 物議를 일으킨 것밖에 되지 않았다. '世宗實錄'에 따르면, 號牌를 받은 사람은 全體 人口의 1~2할뿐이라고 나와 있다.
윤병렬 氏의 號牌 /國立中央博物館
號牌 廢止論者들과 號牌 實施論者들의 意見 또한 팽팽했다. 廢止論者들은 號牌法을 違反한 者들의 罪로 監獄에 가두는 것이 번거롭고 民心도 좋지 않아 國家에 利益이 되지 않는다는 意見을 내놨다. 反對로 實施論者들은 모든 百姓의 身分을 밝힐 수 있고 戶口를 掌握해 軍政을 確保할 수 있어 國家에 有益하다고 復舊해야 한다며 反撥했다.

結局 號牌제가 처음 實施된 1413年부터 1675年까지 不過 18年 程度밖에 實施되지 못했고, 號牌를 받은 사람들 中에서도 實際로 國譯을 擔當한 良人은 別로 되지 않아 效果가 別로 없었던 셈이다. 個人의 身分을 證明하는 文書와 同時에 支配層이 百姓들을 效率的으로 管理하고 統制하기 위한 統治 政策으로도 쓰인 것이다.

1677年에 編纂된 '號牌司牧'에 依하면 號牌의 材質은 2品 以上이면 象牙로 만든 牙牌, 3品 以下이면 뿔로 만든 角牌, 生員이나 眞사面 黃楊木이라는 나무로 만든 黃楊木牌를 使用하도록 規定하고 있다.
김치종 號牌 /서울歷史博物館
서울歷史博物館이 所藏 中인 김치종의 號牌는 象牙로 만들었으며 윗部分은 아치형으로 되어 있다. 上段 中央에 구멍이 있고 술이 달린 끈이 連結되어 있다. 裝飾술은 보라色이고 號牌의 前面을 덮을 수 있도록 豐盛하다. 裝飾술은 물소뿔로 만든 裝飾 사이에 맞물려 있으며 여기에 끈이 連結되어 있다. 사이에는 象牙 材質의 裝飾 두 個가 달려 있다. 號牌의 앞面에는 '金致鐘 甲申生 乙酉嘉善'가 붉은色으로 陰刻되어 있는데 '嘉善'은 種2品의 嘉善大夫의 品階를 말한다. 뒷面에는 '乙酉'이라고 陰刻되어 있으며 印章部分은 形態를 알아볼 수 없다.
여러 말이 새겨진 馬牌 /國立中央博物館
洋人들이 號牌를 차고 다녔다면, 官吏들은 公務로 地方에 갈 때 나라에서 運營하는 말을 利用할 수 있도록 證票로 馬牌를 썼다. 동그란 模樣의 구리牌에 말 그림이 한마리에서 最大 열마리까지 새겨져 있다. 馬牌가 처음 使用된 건 高麗 後期로, 元나라의 干涉이 甚해 말의 使用 또한 制限되었다. 그래서 나라에서 許諾을 받은 管理만이 말을 使用할 수 있었다.

나라에서는 全國 主要 地域에 말을 빌릴 수 있는 驛을 設置했고, 官吏들은 이 驛에서 잠도 자고 말도 바꿔 탈 수 있었다. 이것을 驛站制라 불렀는데, 驛站은 國家의 命令이나 公文書를 傳達하는 일을 包含해 外國 使臣을 맞이하고 接待하는 交通·通信 機關이다. 高麗와 朝鮮 時代에는 首都를 中心으로 말이 달릴 수 있게 道路를 닦고 곳곳에 驛을 두었다. 普通 30里(藥 11km)마다 하나씩 驛을 設置하고 官吏에게 말을 提供하는 役割을 맡았다.

馬牌는 이 驛馬의 支給을 規定하는 牌로 '內容發馬牌'라 부르기도 한다. 朝鮮 時代에는 出張 가는 官吏들은 主로 말을 타고 移動했는데 이때 尙瑞院에서 發給하는 馬牌가 一種의 身分證 役割을 했다. 高麗 元宗 때 具體的으로 變하면서 朝鮮時代 때 '砲馬起發法( 驛馬를 徵發하거나 支給할 때 管等 品位에 따라 馬牌를 使用하도록 定한 法)'을 實施한다. 以後 規定은 '經國大典'에서 法制化되었고 尙瑞院을 設置해 馬牌를 發給하는 일을 맡았다.
木刻 馬牌 /國立中央博物館
馬牌는 처음 나무로 만들었다가 쉽게 부러지고 破損이 甚해 1434年 鐵로 만들어 썼고 以後 구리로도 만들었다. 發給 規定은 1410年 4月 記錄에 依하면 出張을 가는 官員이 承政院으로 가서 馬牌를 받았다고 한다. 以後 '經國大典'에서는 王命을 받은 管理는 병조에서 그 等數에 따라 證書를 發給하면 尙瑞院에서 王에게 報告, 馬牌를 發給한다고 規定되어 있다. 地方에서는 監査·兵士 等이 馬牌를 支給받아 必要한 때 말을 使用했다.

또 軍事 關聯으로 緊急할 時 雙馬를 利用해 '緊急事'라는 글字를 새기고 말을 달리게 했다. 馬牌를 破損했을 時, 2年의 刑罰이나 死刑까지 할 程度로 嚴格했다. 그러나 署理로 勤務하던 管理가 馬牌를 도둑질해 食糧을 바꿔 먹거나 하는 等 弊端도 많았다고. 英祖 代에는 明나라 連呼가 새겨진 馬牌를 쓰다가 淸나라에서 抗議를 하는 일도 있었다.

英祖 6年 濟州 사람이 漂流해 淸나라에 到達했는데 그가 가진 馬牌에 明나라의 年號인 ‘天界’가 새겨져 있었던 것이다. 예전부터 쓰던 馬牌를 미처 다 交換하지 못한 것이라 둘러대며 어찌저찌 解決을 했지만 '英祖實錄'에서 當時 한 달間의 急迫한 狀況을 알 수 있는 記錄이 있다.
馬牌 /國立中央博物館
暗行御史의 象徵인 마敗因(馬牌印)이 세 個 찍혀 있다 /國立中央博物館
暗行御史 같은 境遇는 馬牌가 自身의 身分證이나 다름없었으므로 驛卒에게 馬牌를 보이며 '暗行御史出頭'라 했다. 馬牌는 管理人의 身分證이면서도 祕密裏의 王의 命令을 받아 民情을 살폈던 暗行御史의 象徵이기도 했다. 任務를 마친 暗行御史는 管理의 弊端이나 百姓들의 어려움 等을 文書로 作成해 報告했는데 여기에도 暗行御史를 象徵하는 馬牌가 찍혀 있었다고 한다. 暗行御史에게 發給하는 馬牌는 王과 時代에 따라 달랐는데, 肅宗과 英祖는 3馬牌를 주고 高宗은 主로 2馬牌를 주었다고 한다. 馬牌는 最大 10마리까지 새겨져 있을 수 있다고 했지만 暗行御史의 馬牌는 大槪 2마리의 말이 새겨진 馬牌가 많았다.

理由는 地方에 몰래 巡察을 가는 立場에서 말을 많이 끌고 가면 아무래도 露出되기 쉬워 들킬 수 있었기 때문이다. 그래서 3마리 以上의 馬牌를 쓰는 건 거의 無理였고, 暗行御史들은 普通 隨行하는 人員만 10名 程度였기 때문에 한 마리는 自身이 타고 나머지 하나는 署理 等이 탔던 것으로 보인다. 馬牌 兩面에는 各各 다른 內容을 새겼는데, 한 面에 管理가 利用할 수 있는 말의 數를 새겼고 다른 面에는 주조 일是認 '連呼와 年月日', 尙瑞院에서 이 馬牌를 發給했음을 證明하는 '상서원인'이란 글字를 새겼다.
馬牌 交通카드 /서울市
이番 馬牌 交通카드를 包含한 서울 象徵 觀光記念品 公募展 受賞作은 서울市長上 授與와 함께 總 8千萬원 相當의 製品을 서울市가 買入, 서울是正 業務 推進을 위한 弘報用으로 活用할 豫定이다. 또한 受賞業體에게는 記念品 販賣 擴大를 위한 實務敎育 및 專門家 멘토링, 온·오프라인 賣場 入店 및 도록 製作·配布 等의 後續 支援 또한 받을 수 있다고 한다.

예로부터 사람들이 타던 말은 버스와 택시로, 管理人들이 쓰던 馬牌는 交通카드로 現代에 登場했다. 暗行御史들만 들고 다니는 줄 알았던 馬牌를 주머니에서 꺼내 實際로 쓸 수 있다니, 옛 時代에 머물러 漠然하게 생각했던 物件들이 現代의 奇拔한 아이디어와 만나 새롭게 誕生하고 있다. 앞으로 傳統과 현대의  '新박한' 콜라보를 더 많이 볼 수 있기를 바란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