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修能 選擇科目은 ‘言語와 媒體’, ‘微積分’이 答? > | 에듀東亞
大學入試
  • ?修能 選擇科目은 ‘言語와 媒體’, ‘微積分’이 答?
  • 김수진 記者

  • 入力:2022.04.20 14:43

 

 
東亞日報 DB

 


지난해부터 첫 導入된 統合 修能으로 인해 特定 科目의 有不利 論難이 불거졌다
. 國語와 數學 領域에 導入된 共通 + 選擇科目 制度가 特定 科目을 選擇한 受驗生에게 유리했다는 論難이다 . 그리고 이에 對한 受驗生의 認識과 對應은 올해 치러진 學歷評價에서의 科目別 凝視 傾向에서도 드러나고 있다 . 探究에 이어 國語와 數學까지 應試科目을 選擇해야 하는 狀況에서 , 受驗生은 어떤 點을 考慮해야 할지 進學社가 紹介한다 .

 

國語는 言語와 媒體 ’, 數學은 微積分 選擇 꾸준히 增加

 

지난해에 이미 몇 次例의 學力評價를 거치면서 國語 領域에서는 話法과 作文 보다는 言語와 媒體 , 數學 領域에서는 確率과 統計 보다는 微積分 이나 幾何 가 더 유리하다는 認識이 커져 該當 科目을 選擇하는 比率이 增加했다 .

 

2022 學年度 大入에 該當하는 昨年 試驗을 보면 國語 領域 應試者 中 言語와 媒體를 選擇한 比率은 3 月 學力評價에서 6 月 및 9 月 模擬評價 , 11 月 修能에 이르기까지 26.4% 27.8% 29.9% 30.0% 로 漸次 增加했다 . 數學 領域 또한 應試者 中 微積分 選擇 比率이 33.6% 37.1% 39.3% 39.7% , 幾何 選擇 比率이 5.8% 7.5% 7.9% 8.7% 로 꾸준히 增加했음을 알 수 있다 .

 

特히 數學의 境遇 , 人文 / 自然 系列의 影響이 없는 國語와 달리 人文系列을 考慮하는 學生은 主로 確率과 統計를 選擇하고 自然系列을 考慮하는 學生은 主로 微積分이나 幾何 科目을 選擇하는 傾向이 있음에도 不拘하고 昨年 修能에서 微積分을 應試한 受驗生의 比率은 3 月 學力評價에 비해 6.1%P 나 增加했다 .

 

[ ] 模擬考査 및  修能에서의 國語 · 數學領域 選擇科目 應試 現況 比較 (2022, 2023 學年度 )



 

이러한 現象이 올해 入試를 準備하는 學生들에게도 影響을 끼치면서 지난 3 月 學力評價에 고스란히 反映되었다 . 3 學生만을 對象으로 하는 試驗임에도 , 지난해 3 月 같은 模擬考査와 比較하여 言語와 媒體 應試 比率은 8.5%P, 微積分 應試 比率은 5.4%P 增加했다 . 다만 期하는 昨年에 비해 選擇 比率이 減少했는데 , 이는 지난 修能에서 微積分에 비해 幾何 科目 應試者의 標準點數價 相對的으로 不利했던 것의 影響으로 보인다 .

 

 

無條件 言語와 媒體 , 微積分 No! 科目別 特性 考慮해야

 

그렇다면 果然 國語는 言語와 媒體 , 數學은 微積分을 凝視하는 것이 좋은 選擇일까 ? 지난해 入試 結果를 바탕으로 受驗生들은 相對的으로 言語와 媒體와 微積分을 選擇할 때 修能 標準點數에서 높은 最高點을 받을 수 있다고 여긴다 . 하지만 올해 修能에서도 그렇다는 保障은 없다 . 또 言語와 媒體 , 微積分을 選擇하는 것이 모든 學生에게 유리한 것은 決코 아니다 . 科目마다 特性이 다르기 때문에 自身이 學習하기에 좋은 科目을 選擇하는 것이 맞다 .

 

數學 미적分만 해도 確率과 統計에 비해 學習量이 相當하다 . 同一한 點數를 받았을 때 微積分의 標準點數價 確率과 統計보다 높을 可能性이 크지만 , 이는 同一한 點數일 때를 假定한 것이지 試驗의 難易度와 學習量을 考慮하면 微積分을 凝視했을 때 더 낮은 點數를 받게 될 可能性도 考慮해야 한다 . 또한 微積分을 工夫하는 데 相當히 많은 時間이 所要되기 때문에 다른 科目 工夫에 投資할 時間이 적어진다는 것도 問題이다 . 따라서 大學의 人文系列 學科로 進學하기를 希望하는 學生이라면 標準點數 때문에 微積分을 選擇하는 것은 매우 신중하게 苦悶할 일이다 .

 

國語의 境遇 言語와 媒體는 話法과 作文에 비해 問題를 푸는 데 걸리는 時間이 짧다는 長點이 있다 . 하지만 基本的으로 工夫해 두어야 할 內容이 많아 文法에 어려움을 느끼는 學生들에게는 힘든 科目이 될 수 있다 . 反對로 話法과 作文은 基本 學習量은 相對的으로 적지만 꾸준한 練習이 必要한 科目이다 . 다양한 指紋을 訓鍊해야 하므로 平素 讀書量이 많고 讀解力이 좋은 學生에게 有利하다 . 이처럼 科目의 性格이 다르기 때문에 自身이 잘 할 수 있는 科目을 選擇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

 

探究는 學校 科目과 連繫 , 査探은 科目 間 聯關性도 考慮

 

探究 領域 科目을 選擇하는 것 또한 쉽지 않다 . 同一한 點數를 받더라도 어떤 科目을 選擇했는지에 따라 等級과 標準點數價 달라지기 때문에 受驗生들은 敏感할 수밖에 없다 . 하지만 以前 年度에 特定 科目의 標準點數價 높았다고 해서 올해도 同一하다는 保障은 없기 때문에 科目에 따른 標準點數 有不利를 豫測하는 것은 쉽지 않다 . 基本的으로는 自身이 좋아하고 잘할 수 있는 科目을 選擇하되 , 學校에서 배우는 科目으로 定하는 것이 좋다 . 特히 3 學年 科目 中 1 個는 包含하는 것이 內申을 準備하면서 同時에 修能을 準備하기에 좋은 方法이 될 수 있다 . 科目에 對한 選好度가 뚜렷하지 않다면 應試人員이 많은 科目을 推薦한다 .

 

社會探究는 選擇科目 間의 聯關性을 考慮하는 것도 좋은 方法이다 . 서로 性格이 類似하거나 겹치는 內容이 있는 科目들을 選擇하면 學習의 效率을 높일 수 있다 . 例를 들어 生活과 倫理 를 選擇한 境遇 倫理와 思想 이나 社會文化 를 選擇하면 시너지 效果를 期待할 수 있다 . ‘ 韓國地理 世界地理 ’, ‘ 韓國史 世界史 또는 東아시아史 도 마찬가지이다 .

 

한便 , 自然系列로 進學하려는 受驗生은 關心 大學의 科目 指定 與否를 確認해야 한다 . 大部分의 上位圈 大學에서는 自然系列 募集單位에 對해 數學 領域은 微積分 또는 幾何 , 探究 領域은 科貪 科目만을 選擇하도록 하고 있다 . 하지만 自然系列이더라도 募集單位에 따라 確率과 統計 및 査探 凝視者도 支援할 수 있도록 하는 곳이 있으니 關心 大學의 募集要綱이나 銓衡計劃을 確認하는 것이 좋다 .

 

우연철 진학사 入試戰略硏究所長은 修能에서 어떤 受驗生에게든 유리하거나 不利한 科目은 없다 . 成跡과 學業 性向이 各自 다르기 때문에 남들 따라 科目을 選擇하는 것은 決코 바람직하지 않다 , “ 標準點數나 等級에 有利한 科目을 選擇하기에 앞서 , 科目別로 充分히 工夫해본 後 模擬考査 및 己出問題를 통해 自身에게 유리한 科目을 把握하는 過程이 必要하다 고 말했다 .

 



▶에듀東亞 김수진 記者 genie87@donga.com


위 記事의 法的인 責任과 權限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에듀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入力:2022.04.20 14:43
  • 著作權者 無斷複製-再配布 禁止
  • 目錄

  • 慰勞

作成者 必須
內容
/500글字
    • 88952634
    • 2022.04.21 17:25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7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7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7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7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7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7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7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7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7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0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s3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8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9
    • 88952634-0
    • 88952634
    • 2022.04.21 17:29
    • 88952634s3
    • 88952634
    • 2022.04.21 17:29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9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9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9
    • 88952634'
    • 88952634
    • 2022.04.21 17:29
    • 88952634<alert(88952634)>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교육부 고전문헌국역지원사업의 지원으로 구축되었습니다.
- "漢字路" 한글한자자동변환 서비스는 전통문화연구회 "울산대학교한국어처리연구실 옥철영(IT융합전공)교수팀"에서 개발한 한글한자자동변환기를 바탕하여 지속적으로 공동 연구 개발하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 현재 고유명사(인명, 지명등)을 비롯한 여러 변환오류가 있으며 이를 해결하고자 많은 연구 개발을 진행하고자 하고 있습니다. 이를 인지하시고 다른 곳에서 인용시 한자 변환 결과를 한번 더 검토하시고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변환오류 및 건의,문의사항은 juntong@juntong.or.kr로 메일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Copyright ⓒ 2020 By '전통문화연구회(傳統文化硏究會)' All Rights reserved.
 한국   대만   중국   일본